SK바이오팜, 뇌전증 신약 '세노바메이트' 미국 판매 가속
SK Life Science와 1,103억원 규모 공급 계약...5,6월 2천억원 규모
지난해도 전년비 60.1% 증가 연매출 2,708억원...올해 미국 목표 4,160억
입력 2024.06.25 12:50 수정 2024.06.25 12:58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SK바이오팜 뇌전증 치료 신약 '세노바메이트' 미국 판매가 가속화되고 있다. 

25일 공시에 따르면 회사는 미국 시장 판매를 위해 미국 자회사 'SK Life Science,Inc.'와 1,103억원 규모 세노바메이트(미국 제품명: XCOPRI®) 공급 계약을 25일 체결(수주)했다. 2023년 회사 매출액 3,548억 원 대비 31.1% 해당하는 규모로, 계약 기간은 6월 25일부터 11월 15일까지다. 

회사는  앞서 5월에도   'SK Life Science'와 880억원 규모 '세노베이트'(뇌전증 치료제) 공급 계약(수주)을 체결(31일)했다. 5,6월 두달 간 2천억원  규모다. 

미국은 SK바이오팜이 공을 들이는 시장이다. 

세노바메이트는 지난해 미국 시장에서 역대 분기 매출 최고 성장 폭을 연이어 갱신하며 가파르게 성장, 전년 대비 60.1% 증가한 연매출 2,708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신규 환자 처방 수(NBRx)가 빠르게 증가하며 출시 44개월 차 2023년 12월 처방 수 약 2만 6천 건을 달성했다. 이는 경쟁 신약 출시 44개월 차 처방 수 2.2배 수준이다.

세노바메이트는 성인 뇌전증 환자에서 뛰어난 발작 완전 소실률(11~21%)도 인정받아 2020년 미국 시장 첫 출시 후 처방 수가 가파르게 성장하며 신규 환자 처방 (NBRx) 1위(승인 연령대, 2023년 기준) 뇌전증 치료제로 등극했다.

회사는 올해 미국 엑스코프리® 매출 목표인 3900억원~4160억원을 달성하고 월간 처방 수(TRx)를 3만 건 이상으로 끌어올려 ‘TA’(Therapeutic Area)내 의약품 처방 1위를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세노바메이트는 직판 체계를 구축한 미국 외 전 세계 100여 개국 시장에도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진출 하고 있다.

세노바메이트는 국내 시장에서도 올해 1분기 상승세를 탔다. 

약업닷컴(약업신문)이 SK바이오팜 2024년 1분기 보고서(연결기준)를 분석한 결과, 세노바메이트 1분기 매출은 111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9%(527억원) 상승, 전기 대비 11%(115억원) 증가했다.  세노바메이트 전기(2023년 4분기) 매출도 1000억원을 넘은 1004억원이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SK바이오팜, 뇌전증 신약 '세노바메이트' 미국 판매 가속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SK바이오팜, 뇌전증 신약 '세노바메이트' 미국 판매 가속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