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이메디, 국내 유일 '존슨앤드존슨 제이랩스' 선발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및 혁신신약 개발 협력 모델 마련
입력 2023.11.29 19:18 수정 2023.11.29 19:19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왼쪽부터)자이메디 김성훈 대표, Melinda Richter (Global Head of Johnson & Johnson Innovation JLABS), 자이메디 Scott Kim 최고사업개발책임자.©자이메디

자이메디(대표 김성훈)는 글로벌 제약사 존슨앤드존슨(Jhonson & Johnson)이 운영하는 제이랩스(JLABS)에 최종 선정돼 싱가포르에서 개최된 심포지엄에 참여했다고 30일 밝혔다. 올해 최종 선정된 8개 기업 중 국내 기업은 자이메디가 유일하다.

JLABS는 존스앤드존슨이 운영하는 혁신적인 개방형 글로벌 네트워크로, 수개월에 걸친 엄격한 평가 과정을 통해 지원 기업을 선별하며 선발된 기업에는 제약 및 의료 기술 분야를 포함한 광범위한 지식, 경험, 투자자 허브 등을 활용할 기회가 제공된다. 혁신적인 연구 결과가 현실화될 수 있도록 연구에서 투자까지 자체 인프라, 재원 및 멘토링을 제공하겠다는 것이다.

자이메디 김성훈 대표는 "존슨앤드존슨이 가지고 있는 글로벌 빅파마 및 최정상급 투자자 네트워크와 혁신신약 개발 노하우를 최대한 활용 및 접목해 현재 우리가 개발 중인 파이프라인들의 성공 확률과 개발 속도를 높이려 한다”면서 “최근의 어려운 바이오투자 현실을 현명하게 극복하기 위해서는 상호 가지고 있는 노하우와 정보를 실시간으로 교환하는 시스템을 활용하는 것이 하나의 방법이 될 것이라고 믿는다”고 강조했다.

이어 김 대표 “이번 존슨앤드존슨 이노베이션 행사에서 자이메디의 혁신 신약개발 플랫폼인 HOMEOS™와 진행 중인 파이프라인들을 소개했고 이후 긍정적인 피드백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자이메디는 현재 미국 국립보건원과 공동연구개발 협약을 체결하고 폐동맥 고혈압(PAH) 신약후보물질 ‘ZMA001’의 임상을 진행 중에 있으며 KRAS 분해를 통한 항암제 및 다기전 비알코올성 지방간염(NASH) 치료제 개발에도 나서고 있다.

한편 제이랩스는 기업이 지원하면 존슨앤드존슨의 심사 과정을 통해 선정되는데 자이메디의 경우 고유의 플랫폼 기술과 개발 중인 약물들의 혁신성을 높이 평가받아 초대를 통해 선발됐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 자이메디, 국내 유일 '존슨앤드존슨 제이랩스' 선발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 자이메디, 국내 유일 '존슨앤드존슨 제이랩스' 선발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