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울, ‘의약품 부작용 피해구제절차’ 홍보 캠페인
전국 4500여 회원약국서 부작용 보고 고빈도 약부터 우선 노출
입력 2022.10.12 09:49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평생 무료 프리미엄 복약안내 서비스 ‘필독(PillDoc)’을 운영 중인 터울이 10월 12일부터 ‘필독’ 복약안내문에 ‘부작용 신고·상담 피해구제절차’에 대한 홍보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터울은 대한약사회 지역의약품안전센터의 부작용보고 집계 결과에 따라, 부작용 보고 빈도가 높은 의약품에 대해서 해당 캠페인을 우선 노출하고, 이후 점차 확대해나간다는 계획이다.

터울 이수재 마케팅 총괄 이사는 “이번 캠페인은 국내 최초, 유일의 질병타기팅 미디어 솔루션인 애드피스(ADPs)를 통해 전국 4,500개 ‘필독’ 회원 약국에서 홍보될 것”이라며 “이번 캠페인으로 월간 최대 400만명이 해당 캠페인에 노출돼 의약품 부작용에 따른 신고 및 상담 방법에 대해 안내 받을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터울의 애드피스 서비스는 타깃의 성별과 나이는 물론, 질병까지 타기팅이 가능한 국내 최초이자 유일한 질병 타기팅 솔루션으로 이미 대웅제약, 종근당, 동국제약, 휴온스 등 국내 선도 제약회사는 물로, 삼성화재, 닥터다이어리 등 보험회사, 헬스케어 기업들이 환자의 질환에 꼭 맞는 제품 정보를 전달하며 각광 받고 있는 O2O(Online to Offline) 광고 미디어 서비스라는 설명이다.

터울은 이미 PillDoc 복약안내문 내에 약품명뿐만 아니라 약품의 성분명까지 표기하고 있으며, 시각 장애인 등을 위한 모바일 서비스를 위해 약봉투에 QR코드를 제공, 모바일로 복약안내를 받을 수 있는 서비스 ‘필첵’도 운영하고 있다.

터울 신승호 대표이사는 “그 동안 터울은 약국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약국에 무상으로 서비스하고 있으며, 의약품 입고관리 서비스 등 약국 운영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해서 출시해 약국의 디지털 전환 및 고객 서비스 강화를 더욱 향상 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터울, ‘의약품 부작용 피해구제절차’ 홍보 캠페인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터울, ‘의약품 부작용 피해구제절차’ 홍보 캠페인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