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팜비오, 알약 장정결제 ‘오라팡’ 재복용 의사 94.5%
대구·경북지역 대학병원·대구파티마병원 연구진 IMKASID 2022서 발표
입력 2022.05.17 10:36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한 대한장연구학회(회장 명승재)가 지난 12~14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제 5회 대한장연구학회 국제학술대회(IMKASID 2022)'를 개최했다.

대회 마지막 날인 14일 영남대학교와 계명대학교 대구가톨릭대학교, 경북대학교 등 대구·경북지역 대학병원과 대구파티마병원 연구진이 110명의 염증성장질환 환자를 대상으로 알약장정결제 오라팡과 2L(리터) PEG 장정결제의 안전성, 유효성을 평가한 결과가 발표됐다.

염증성장질환 환자를 상대로 한 ‘알약 장정결제 오라팡과 2L(리터) PEG 장정결제의 안전성, 유효성 비교평가’ 결과 다음번 대장내시경 검사 시에도 오라팡을 사용하겠다고 응답한 비율이 94.5%로 비교군 75%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평가 결과 거품 점수는 오라팡(94.5%)이 2L 장정결제(50.0%)보다 월등하게 높았으며 미각 점수도 오라팡이 더 높았다. 장정결 성공률은 98.1%로 두 그룹 다 높았으며 완전 준비율에도 차이가 없었다.

서울대학교병원 강남센터에서 3년간(2019년~2021년) 진행한 65세 미만 1만 6854명의 대장내시경 피검사자 분석결과도 발표됐다.

연구결과 장정결률(97.5%, 95.7%), 평균 보스톤 장정결평가척도(BBPS_8.02, 7.75)), 선종 발견률(34.5%, 30.7%)과 거치상 용종 발견률(5.2%, 3.3%) 모두 오라팡이 더 높았다.

가장 관심을 끈 논문인 65세 이상 고령 환자들 대상으로 한 오라팡과 PEG, 1L PEG 제제의 비교임상결과도 발표됐다.

고신대병원 및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 등 부산지역 대학병원은 PEG 제제와 오라팡의 비교임상 결과를 공유했으며 영남대, 대구카톨릭대 등, 대구·경북지역 대학병원은 1L PEG 제제와 오라팡의 비교임상결과를 발표했다.

두 연구결과 오라팡과 PEG 제제 사이에 장정결과 안정성, 유효성 등의 차이가 없음이 발표돼 고령환자의 오라팡 사용이 안전하다는 것이 입증됐다.

한국팜비오 남봉길 회장은 “27개국 850명 이상이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참석한 국제학술대회에서 오라팡에 관한 다양한 임상결과들이 공유돼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오라팡 뿐 아니라 다양한 신약을 개발해 장 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한국팜비오, 알약 장정결제 ‘오라팡’ 재복용 의사 94.5%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한국팜비오, 알약 장정결제 ‘오라팡’ 재복용 의사 94.5%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