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영양테라피] 요실금, 소변 오래참지 않는 환경이 중요
[영양테라피] 요실금, 소변 오래참지 않는 환경이 중요
판매가 2,000
등록일 2013-07-02 09:00
카테고리 학술자료
파일형식 PDF파일


요실금은 방광이 조절능력을 상실하는 질환으로 매우 흔하게 나타난다.

오줌을 참지 못하고 배설하는 경우가 많아지면 요실금이 오고 있다는 증거다.

요실금은 50대 이상에게 많이 나타나지만 젊은 사람들이나 임산부에게도 나타날 수 있으므로 증상이 나타나면 잘 관리해야 한다.


방광이 조절능력 상실

요실금은 방광이 조절능력을 상실하는 질환으로 매우 흔하게 나타난다.

요실금은 급성과 만성으로 나누어진다. 급성 요실금의 경우는 감염에 의해 가장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감염을 치료하면 이내 회복된다.

그러나 만성 요실금은 오랜 기간을 두고 악화되어 증상도 오래 지속되는 경우가 많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영양테라피] 요실금, 소변 오래참지 않는 환경이 중요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영양테라피] 요실금, 소변 오래참지 않는 환경이 중요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