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2012년 기능식품 시장 이슈 정리
2012년 기능식품 시장 이슈 정리
판매가 3,000
등록일 2012-12-26 13:20
카테고리 기능식품
파일형식 PDF파일

소비심리가 꽁꽁 얼어붙으면서 만만치 않았던 2012년.

시장이 얼어붙은 만큼 기능식품 기업들의 자구노력은 더 치열했다.

올해 기능식품 시장에는 어떤 이슈들이 있었을까?

본지가 굵직한 5가지 이슈들을 뽑아봤다.


녹록치 않았던 한해

많은 전문가들을 2012년 건강기능식품 시장의 총평으로 ‘녹록치 만은 않았다’라고 입을 모은다.

전체 시장볼륨이 줄어들 것으로 보이지는 않지만 복수의 업체들이 한꺼번에 시장에 몰리면서 개별 기업들은 크게 재미를 보지 못했을 것이라는 분석이 많다.

특히 대기업 브랜드를 앞세운 건강기능식품들이 시장 점유율을 높이기 시작하면서 중소 기능식품 업체들의 경우는 버텨내기가 더욱 힘들었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많다.

여기에 전반적인 소비불황이 겹치고 건강기능식품의 가격하락이 가속화되면서 체감 경기는 그리 좋지 못했다.

건강기능식품 수입컨설팅을 전문으로 하는 한 관계자는 “연초만 해도 건강기능식품 수입관련 문의가 많았으나 중후반에는 급격하게 문의가 줄었다”며 “몇몇 대기업 브랜드를 제외하고는 수입 건강기능식품의 건수나 물량 자체도 크게 줄어든 상황”이라고 밝혔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단골약국 육성책 시급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단골약국 육성책 시급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