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유산균 수입액, 비타민·미네랄 넘봐
유산균 수입액, 비타민·미네랄 넘봐
판매가 2,000
등록일 2020-11-11 09:00
카테고리 기능식품
파일형식 PDF파일
2019년 두 배 가까운 수입 증가세 기록

2019년 건강기능식품 수입액이 전년 대비 28% 이상 증가해 가파르게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유산균 제품의 수입 증가세가 두드러졌는데, 약 751억의 수입액을 기록한 2018년과 비교해 2019년에는 거의 두 배에 가까운 약 1,347억원의 수입액을 기록했다. 

근래 유산균 건강기능식품 시장이 얼마나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는지 알 수 있는 대목이다. 

반면 멀티비타민·미네랄 제품과 오메가-3 제품의 경우는 수입액이 다소 줄어들었으며, 전반적으로 상위 품목의 시장점유율이 줄어들며 상당히 다양한 제품들이 수입된 것으로 확인됐다. 


2019년 기능식품 수입액 큰 폭 증가

2019년 건강기능식품 수입액이 7억8,696만달러를 기록, 전년 대비 28.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표1. 참조) 

이 같은 증가율은 근래들어 가장 높은 수준이며, 특히 20% 이상 성장했던 2018년에 뒤이어 연속으로 큰 폭의 성장세를 보였다는 측면에서 주목을 끈다. 

2018년의 경우 20.2%라는 꽤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으나 2017년 기능식품 수입액이 0.6% 상승하는데 그쳤기 때문에 어느 정도는 기저효과가 반영된 것이라는 해석도 있었다. 

그러나 전년도의 높은 성장률에도 불구하고 2019년 성장률이 최고치를 기록했다는 것은 국내 건강기능식품 시장이 진정한 상승세를 타고 있다는 근거로 해석된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유산균 수입액, 비타민·미네랄 넘봐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유산균 수입액, 비타민·미네랄 넘봐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