팜플러스
증시분석
제품력ㆍ영업력 갖춘 대형제약 관심
입력 2002-04-08 16:17 수정 최종수정 2006-11-08 17:04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제약증시 <4월 둘째주>

한양증권 투자분석팀 김 희 성

지난 주 주식시장은 주초반 미 증시 약세에 따른 외국인 매도와 선물 약세에 따른 대규모 프로그램 매도세 출현으로 급락세를 나타내기도 했으나, 국내 기관투자자와 개인투자자들의 적극적인 시장대응으로 지속된 외국인 매도공세가 소화되어 연중 최고치가 달성됐다.

전주는 12월 결산법인의 2001년 실적발표가 있었다. 제약업종은 다른 업종에 비해 순이익이 크게 상승함에도 불구하고 주가는 약보합세로 마감하였다. 이는 3월들어 제약주들의 주가가 시장대비 2배 이상 증가한데 따른 차익매물 출회때문인 것으로 파악된다.

개별종목으로는 역시 기관 및 외국인선호종목들이 그 나마 선전했다. 한미약품과 유한양행이 나란히 주간 상위종목을 기록했고 동아제약 등 여타종목들도 상승세를 유지했다.

이번 주 거래소시장은 주초는 목요일 만기가 도래할 옵션연계 차익물량의 청산과 주가급등으로 종목당 투자한도를 초과한 삼성전자 등 블루칩에 대한 외국인들의 비중축소로 장 중 주가 변동성은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풍부한 유동성을 바탕으로 기관 및 개인들의 저가 매수세가 유입될 것으로 보여 주 후반에는 반등세로 전환될 것이다. 최근 제약사에 대한 주변 상황은 우호적이지 못하다.

4월 17일 의료계의 총파업이 예정돼 있고, 이태복 복지부장관이 보험재정 절감을 위한 고통분담 차원에서 약가인하를 요구하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상황이 분명 제약사에겐 호의적이지 못하나 섣불리 예측하기 보다는 추이를 살펴 본 후에 대응하는 것이 좋을 듯하다.

최근 외국인들이 제품력과 영업력을 보유한 대형 제약사에 관심을 갖고 지속적으로 매수하고 있다. 이런 일련의 과정들로 저평가된 제약사들의 내재가치는 상향될 것으로 보인다. 외국인들의 매수세가 유입되고 있는 대웅제약, 한미약품, 현대약품, 삼일제약, 동아제약에 대한 관심은 유효하다.

 

구분

4/1(월)

4/4(목)

비고

종합지수

875.83

918.01

+22.43(+2.50%)

제약업종

1342.2

1388.01

-11.03(-0.79%)

미 바이오지수(AMEX)

505.12

463.62

-36.71(-7.34%)

개별종목 동향

4/1(월)

4/4(목)

등락(%)

상승

상위사

한미약품

25,000

26,950

+7.80

안국약품

20,500

22,300

+5.19

유한양행

70,500

74,400

+4.79

하락

상위사

서울제약

24,250

20,400

-25.95

바이넥스

5,250

4,610

-15.88

종근당바이오

12,300

10,900

-11.38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품력ㆍ영업력 갖춘 대형제약 관심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품력ㆍ영업력 갖춘 대형제약 관심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