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 타이틀 텍스트

국내 최초 티베트 소설 '떠도는 혼'

다른우리/허버트 J. 바트 엮음/이문희 옮김

기사입력 2005-11-14 22:15     최종수정 2005-11-17 09:34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티베트 작가와 중국 작가들의 단편을 엮은 티베트 소설 <떠도는 혼>이 번역, 출간되었다.

티베트 소설로는 국내 처음으로 선보인 이 작품은 총 7개의 단편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 책에서 시간은 등장인물들의 생과 사에 관한 환상적 순환 고리 속에서 원을 그리는 구조를 이루고 있다.

티베트 불교에서 말하는 ‘시간관’이 작가를 통해 잘 반영되고 있다.

특히 마술적 사실주의를 고대 티베트의 연대기 문체와 서술방식에 비유하는 것이 돋보인다.

작가는 라마승, 마니꼬르, 궁따, 부적, 짬빠, 보리맥주 등 티베트의 향기를 물씬 풍기며 그들의 문화를 자세히 소개, 티베트인들의 일상을 풍부하고 세밀히 묘사함으로써 서구의 엄격한 이성주의에서 벗어나고자 한다.

티베트의 아픈 역사를 풀리지 않는 수수께끼처럼 엮어나가는 ‘떠도는 혼’과 ‘풍마의 영광’ 외에도 ‘빨간 사과를 파는 눈 먼 여자’ ‘늙은 여승 이야기’ 등 여러 작품을 통해 색다른 문화를 만나볼 수 있다.

낯설지만 신비한, 티베트 본토 문학의 진수에 목말라 하는 독자들에게 신선한 자극이 될 것이다.


문의: 02)718-5874|정가: 8500원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국내 최초 티베트 소설 '떠도는 혼'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국내 최초 티베트 소설 '떠도는 혼'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