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닥터리의 워싱턴 약국일기

약업닷컴 홈 > 팜플러스 > 약사·약국

<74> 약사는 상담원

이덕근 CVS Pharmacy, Chief pharmacist

기사입력 2011-03-16 09:41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이덕근 CVS Pharmacy, Chief pharmacist▲ 이덕근 CVS Pharmacy, Chief pharmacist

한 환자가 Vantin suspension (성분명: Cefodoxime proxetil) 처방전을 갖고 왔다. 세파계 항생제로 제 4세대 또는 5세대로 새로 나온 약이긴 한데 가끔 처방이 나온다. 안타깝게도 out of stock이다. 오늘은 금요일, 도매상에 주문하면 월요일에나 들어올텐데.. 환자는 지금 아픈데 월요일까지 기다릴 수는 없는 일이다.

테크니션 마이크가 가까운 캐빈존 CVS에 전화해 보고 알링톤 CVS에도 전화해 봤는데 거기도 없다고 한다. 의사한테 전화해서 약을 다른 것으로 바꿔 달라고 해야겠다. 그런데 전화를 거니 오피스는 벌써 문 닫았군, 아직 2시밖에 안됐는데, 할 수 없이 의사를 온-콜로 불렀다. 의사왈 약을 바꾸고 싶지 않단다. 다른 약국 체인 자이언트 파마시에 알아보란다. 리베이트? 내 생각으론 Omnicef (일반명: Cefdnir)로 바꿔도 될듯하지만, 뭐 처방은 의사의 고유 권한이니까.

자이언트에 전화를 걸었더니 거기도 없단다. 환자는 벌써 기다린지 30분이 넘었다. 내 앞에 체크 아웃해야할 바구니는 넘쳐나고 있고, 이 환자에만 매달릴 순 없지만, 그래도 결론을 져야하니..
좀 멀리 걸어 보자. 그래서 Congressional CVS에 걸어보니 거기도 꽝, 마지막으로 Wisconsin Avenue CVS에 시도, 오 하느님, 거긴 있단다. 환자에게 그쪽으로 가보라고 전해주는데 의외로 환자는 나만큼 기쁘진 않은가보다. 탱큐소리도 안하고 나가는 것 보니. 하긴 급해서 그랬겠지. 이해는 간다.

다른 테크니션 새라가 “line 2 for pharmacist” 한다. 또 귀찮은 전화구만, 특히 금요일 오후니, 의사들은 거의 문닫았을 거고, 문을 열었어도 의사랑 통화하긴 힘드니까 사람들은 약사에게 전화한다. 약사는 언제나 온콜이니까.

Pharmacist, may I help you? 하니 할머니다. 다행히 목소리가 톤이 높아 알아듣기가 수월할듯한데.. 무슨약을 먹었는데 가슴이 쿵탕거린단다. Tachycardia? 그런데 약이름을 못알아 듣겠다. 새로 나온 약인가? 

몇번의 시도끝에 할머니가 Enablex (성분명: Darifenacin HBR)란 약을 드시는 것을 알아냈다. 노인들 요실금증에 쓰는약인데 insert paper를 읽어보니 심장 벌럼거리는 부작용은 없는듯하다. 언제 약을 드셨나 여쭤보니 아침에 드셨다 한다. 지금 시간 4시, 약 부작용은 아닌듯하고, 그럼 혹시 커피 드셨어요?하니 1시30분에 드셨단다. 그럼, 커피 부작용이지,뭐, 벌렁거림은 커피 부작용. 비록 디카페인 커피라도 노인네에겐 미량의 카페인도 치명적일수도, 커피 그만 드시라고 하며, 종료.

할머니 탱큐 연발, 미국에서는 노인네들은 80%는 매우 친절하다. 반면에 젊은 것들은 한 30%만 나이스,? 마이크가 또 “ line 3, question for pharmacist” 라고 한다. 바쁘다 바뻐 일좀 합시다. 전화를 받아보니 미스 슈버츠라는 분이 전화를 걸었다. 지금은 금요일 오후 9시 20분, 의사는 당연히 연락이 안되고 만만한게 (?) 약사다. 당뇨병 환자신데 아침에는 당 수치가 126 이었는데 지금은 밥도 안먹었는데 360이라 한다. 프로필을 보니 인슐린 주사약인 Lantus 와 Novolog pen 을 오늘 가져 가셨다. 처방을 보니 Lantus 는 30 units 을 아침에 맞으라고 하고 Novolog 는 의사의 지시에 따르라 (take as directed)고 되어 있다.

아침에 Lantus 를 맞고 저녁에  Novolog 를 3 unit 주사했는데 당 수치가 많이 올라 갔고 지금 어지럽고 약간 혼미 하다고 한다. 3 units!?  너무 적은 양이다. 의사가 당 수치가 200이 안넘으면 3 units 을 맞고 200 을 넘으면 5 units 을 맞으랬단다.

이번에 Novolog pen type은 처음 가져가신거라 하는데 뭔가 헷갈리신 것 같다. 혹은 의사가 잘못 알려 줬거나. 아마도 내 추측은 30 units 과 50 units 인듯한데 처방전 에는 의사의 지시를 따르라고만 되어 있으니 내가 개입할 여지가 별로 없다. 다만 상삭적으로 3 units 은 너무 낮은 용량인 것 같다고 말씀 드리고 병원 응급실로 전화해 보라고 했다. 지금 어지럽고 혼미하다고 하는데 내가 섣불리 뭐라할 처지는 아닌 것 같았다.

종전에는 인슐린 주사약과 주사기가 따로 있었는데 지금은 pen type이 나와서 그냥 반자동식으로 주사하면 되어, 보다 환자에게 편리하게 고안이 되었지만 아직 익숙하지 못한 환자들에겐 좀 헷갈리게 되는듯하다. 아무리 생각해봐도 30, 50 units 가 맞는듯한데.. 미스 슈버츠 건강하시길 기원한다.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신종 감염병 백신 플랫폼 구축위한 정책 결정부터 이뤄져야”

Q : 화이자 모더나의 경우 지금까지 효과성과 안...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Brand Cosmetics of KOREA 2019

Brand Cosmetics of KOREA 2019

"2019브랜드북" 대한민국 화장품이 K-코스메틱의 이...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