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9> 리틀 브래인 (Little Brain)

심장병 전문의와 생로병사 Digital Art.

편집부

기사입력 2020-11-13 11:29     최종수정 2020-11-18 12:46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59> 리틀 브래인 (Little Brain)

최근 의학의 발전으로
심장은
우리 몸, 곳곳에 산소와 영양분을 공급하는 펌프기능 외에도
뇌와 유사한 기능을 가지고 있음이 밝혀짐에 따라
'작은 뇌(Little Brain)'로 인정받고 있다.

심장은 뇌와 유사한 독립적 신경망을 가지고
각 장기에서 오는 정보를 종합 정리하여
뇌에 보고하고, 뇌의 활동에도 영향을 미쳐
인체의 항상성 유지에 큰 역할을 한다.

신경전달물질 외에도
혈액량을 조절하는 호르몬이 분비된다.
또한 사랑의 호르몬이라고 불리는 옥시토신도
뇌에서 분비되는 것과 비슷한 농도로 분비된다.

뇌가 받는 정보의 80% 이상이
심장과 상호 교환되는 정보다.
심장이 나빠지면 뇌가 우울해지고,
뇌가 우울해질 때 심장이 나빠지게 되는 것도
이러한 이유 때문인 것이다.

몸의 어느 장기보다 머리와 가장 많이 소통하는,
머리와 핫라인으로 연결되어 있는 심장.

우리가 상상하는 것보다 훨씬 현명한 결론을 얻는,
우리 몸에 심어진 붉은 루비.
리틀 브래인.

     김영조 <김영조 심혈을 기울이는 내과 원장>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인터뷰]“척추 수술 환자 좋은 예후,수술 후 통증 관리가 핵심”

일반적으로 수술 환자들은 수술 후 통증을 불가...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2021년판 한국제약바이오기업총람

2021년판 한국제약바이오기업총람

2021년판 한국제약바이오기업총람은 바이오기업 70여곳...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