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라벤

한국에자이/유방암치료

기사입력 2013-01-07 10:15     최종수정 2013-01-14 09:15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한국에자이(대표 조병식)의 새로운 유방암 치료제 ‘할라벤(성분명 에리불린 메실산염)이 국내에 출시됐다. 

할라벤은 최소 두 가지의 화학요법으로 치료를 받은 전이성 유방암환자들의 전반적 생존기간(OS; Overall Survival)을 연장시킨 유일한 단일제제로, 안트라사이클린계와 탁산계 약물을 포함한 최소 두 가지의 화학요법으로 치료를 받은 적이 있는 국소 진행성 혹은 전이성 유방암 환자의 단일 치료 요법으로 적응증을 받았다. 

할라벤은 대규모 3상 임상인 EMBRACE (Eisai Metastatic Breast Cancer Study Assessing Physician's Choice Versus Eribulin) 연구를 통해 전이성 유방암 환자의 생존 기간을 연장을 입증했다. 

할라벤을 투여한 전이성 유방암 환자군(508명)의 평균 생존기간이 대조군(254명)에 비해 평균 2.5개월이 연장됐다. 

안전성 측면에서도, 조절 가능한 독성 프로파일을 증명했으며, 미세소관 (microtubule)을 억제하는 기전을 가진 약제들에서 흔히 나타나는 말초 신경병증 역시 탁산계 약물과 유사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할라벤은 환자들의 편의성과 효능을 높인 것이 장점으로 꼽힌다. 

한국에자이는 2-5분의 짧은 정맥 투여 시간과 예비 투약(Premedication)이나 예비혼합(Premixing)이 필요하지 않은 단일제제로 과민반응을 최소화한 점, 검정해변해면(Halichondria okadai)에서 추출한 천연물질의 구조를 일부 변형한 독특한 결합방식으로 기존 탁산계나 빈카 알카로이드계열에 저항성을 가진 환자들에게도 효과를 나타낼 수 있다는 특장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한국에자이의 조병식 대표는 “할라벤은 이미 유럽 및 미국 등에서 출시가 되어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이번 할라벤의 국내 출시는 향후 에자이가 본격적으로 항암제 시장에 진출하는 교두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실시간 댓글 더보기

구인    구직   매매

사람들 interview

“삶의 질 감소시키는 ‘기면병’, 약물로 증상 조절 가능”

기면병은 밤에 충분한 수면을 취하고도 낮 동안 ...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약무행정 외길 40년

약무행정 외길 40년

일송(逸松) 이창기(李昌紀) 박사가 최근 ‘약무행정 외...

이시각 주요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