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GXI, 美 지니어스 테라퓨틱스와 협력 강화
개인 맞춤형 암 치료제 ‘GT-30’ 임상 1b·2a상 추가 공급 계약
입력 2021.03.17 09:34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진원생명과학은 우수의약품 제조(cGMP) 위탁개발생산(CDMO) 기업인 자회사 VGXI가 진행성 간세포암종(HCC)에 대한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는 미국 지니어스 테라퓨틱스(Geneos Therapeutics)와 협력을 강화하기로 하고, 1b/2a 임상시험을 위한 추가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지니어스 테라퓨틱스의 치료제 ‘GT-30’ 임상시험은 암항원 표적 개인 맞춤형 면역 치료 플랫폼인 GT-EPIC을 사용해 간암의 공격적인 형태인 진행성 간세포암종 환자 치료에 집중하고 있다”며 “VGXI는 GT-30의 임상시험을 위해 표준생산작업시간의 단축으로도 품질의 차이 없이 임상용 등급의 플라스미드 DNA를 생산할 수 있는 신속 생산 공정의 개발을 완료했고, GT-30의 초기임상단계에 임상용 의약품을 성공적으로 공급함으로써 신속생산이 필요한 개인 맞춤형 치료제 생산에 적합함을 증명했다”고 설명했다.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대표이사는 “지니어스 테라퓨틱스와 협력을 강화하고 추가 공급 계약을 체결하게 돼 감사하다”며 “추가 공급 계약의 체결은 본 제품 생산 관련 까다로운 요구사항을 충족시킬 수 있었던 VGXI의 경험과 능력의 증거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지니어스 테라퓨틱스의 임상시험이 다음 단계로 성공적으로 진행돼 이를 VGXI가 지원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미국 지니어스 테라퓨틱스의 창립자 겸 CEO인 니란진 사르데사이(Niranjan Y. Sardesai) 박사는 “정교한 개인 맞춤형 면역치료법으로 환자를 치료하는 GT-30의 개발 중에 VGXI와 협력을 더욱 강화하게 돼 기쁘다”며 “혁신적인 기술을 가진 VGXI가 GT-EPIC에 기반한 치료법을 사용해 환자의 암조직 분석부터 개인 맞춤형 치료제를 투여하는데 걸리는 시간을 단축할 수 있게 해줬고, 이는 지니어스 테라퓨틱스의 주요 차별적 기술 중 하나가 됐다”고 밝혔다.

개인 맞춤형 암 치료제는 개인으로부터 유래된 암 항원을 이용하기 때문에 기존 면역항암제보다 치료효능이 우수하고 부작용이 없어 다국적제약사의 주목을 받고 있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VGXI, 美 지니어스 테라퓨틱스와 협력 강화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VGXI, 美 지니어스 테라퓨틱스와 협력 강화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