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진, 카자흐스탄에서 분자진단 의료기기 허가 획득
CIS 국가 진출 거점 확보
입력 2020.02.19 13:14 수정 2020.02.19 13:45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유전자 진단 전문기업 파나진(대표이사 김성기)은 독립국가연합(CIS) 회원국이자 유라시아 경제연합 회원국인 카자흐스탄의 ‘Arsha’사를 통해 분자진단 제품 7종의 의료기기 허가등록을 완료했다고 19일 밝혔다.

러시아가 추축이 돼 결성한 구 소련권 국가들의 연합체인 독립국가연합은 현재 준회원국인 투르크메니스탄을 포함해 총 10개국이 가입돼 있으며, 유럽 연합(EU)를 본 따 결성한 유라시아경제연합EEU)에는 5개 국가가 가입돼 있다.

파나진의 암 관련 돌연변이 검사 플랫폼인 피엔에이클램프(PNAClamp™) 제품 4종과 멀티플렉스 감염진단 플랫폼인 파나리얼타이퍼(PANA RealTyper™) 제품 3종이 우선적으로 허가 등록을 완료했으며, 추후 허가등록 제품을 지속적으로 추가할 계획이다.

파나진 관계자는 “이번 카자흐스탄 의료기기 제품허가는 유라시아 경제연합 회원국은 물론 나아가 CIS 회원국에 파나진의 분자진단 제품이 진출할 거점을 확보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며, “카자흐스탄 등 CIS 회원국에서 국가사업 입찰 추진 등을 통해 해외 매출 증가를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파나진은 이번에 허가등록된 제품들은 국내와 유럽에 출시해 다년 간 임상에 사용되며 성능과 기술력을 검증받았으며, 세계시장에서도 인정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파나진, 카자흐스탄에서 분자진단 의료기기 허가 획득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파나진, 카자흐스탄에서 분자진단 의료기기 허가 획득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