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보건안보구상 장관급 회의’ 개막…미래 감염병 의제 논의
복지부‧질병청‧외교부 공동 개최…新서울선언문 채택 예정
입력 2022.11.28 10:46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질병관리청(청장 백경란)은 보건복지부, 외교부와 공동으로 ‘제7차 글로벌보건안보구상(GHSA, Global Health Security Agenda) 장관급 회의’를 28일부터 오는 30일까지 3일간 서울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4년 만에 대면 방식으로 열리는 장관급 회의로, ‘미래 감염병 대비, 함께 지키는 보건안보’를 주제로, 미국, 인도네시아, 우간다 등 35개 회원국과 세계보건기구(WHO), 세계동물보건기구(WOAH) 등 10개 국제기구에서 200여 명이 참석한다.

이번 GHSA 장관급 회의는 2015년 서울에서 개최한 GHSA 장관급 회의 및 서울선언문의 기본정신을 계승하고, 코로나19 대응과정에서 확인된 전 세계의 공조, 협력 및 연대 필요성을 바탕으로 검토됐다. 이어 현 정부 출범을 위한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의 코로나19 비상대응 100일 로드맵에 포함돼 추진됐고, 지난 5월 한미 정상회담 공동성명을 통해 확정됐다.

첫째 날인 28일에는 개회식에 이어 6개 분야의 전문가 포럼이 개최된다. 개회식은 백경란 질병청장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각 계 축사와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감염병연구소장의 기조연설(녹화영상), 김강립 연세대 특임교수(前 식약처장, 2017년 GHSA 선도그룹회의의장)의 기조연설이 진행된다.

백경란 청장은 환영사를 통해, 지난 3년여 동안 코로나19 대응을 돌아보고 차기 신‧변종 감염병에 대비 및 대응할 수 있도록 전 세계적인 보건안보 공조체계가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할 예정이다.

앤서니 파우치 소장은 기조연설을 통해 코로나19 팬데믹 대응을 겪으며 부각된 백신 개발의 중요성과 신종감염병 대응을 위한 국제공조의 필요성에 대해 발표한다. 

이번 행사 기간동안 총 9개 분야에 걸쳐 진행되는 전문가 포럼 중 6개 세션이 이 날 진행된다.

또 질병청이 주관하는 ‘전문가 포럼 1’은 ‘코로나19 이후 보건안보를 위한 국가예방접종 역량 강화’를 주제로 GHSA 회원국의 국가 예방접종 프로그램 강화를 위한 예방접종 인프라, 재정, 백신 접근성 및 형평성, 예방접종 기피에 관한 각국의 정책과 협력 방안을 토의한다. 

오후부터는 법제, 국내 자원 동원, 원헬스와 GHSA 행동계획의 접목,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한국-세계은행 협력체계, 미래 위기 대비 등 5개의 전문가 포럼이 진행될 예정이다. 

전문가 포럼은 누구나 참석이 가능하며, 참가를 원하는 경우 현장 접수 후 무료로 입장 가능하다.

오는 29일에는 선도그룹 회의와 신종감염병 대비 모의훈련 및 3개 분야 전문가 포럼과 각국 대표단 공식 만찬이 이어진다. 

선도그룹 회의는 GHSA 운영 사항 및 행동 계획 진행 상황을 조정하고 평가하는 것이 목적으로, 우리나라를 비롯해 미국, 이탈리아, 인도네시아 등이 상임 회원으로, 네덜란드, 세계은행, 핀란드, 호주 등이 비상임 회원으로 포함돼 있다.

신종감염병 대비 모의훈련(Disease X Exercise)은 가상의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신종감염병 발생 및 전파에 대응하는 도상 훈련으로, 신종감염병에 대한 3가지 사례연구(case study)와 구체적인 초점 질문(focus questions)을 통한 토의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행사 마지막 날인 오는 30일에는 장관급 회의에서 GHSA의 과거 성과를 평가하고, 국제사회의 노력이 필요한 영역을 확인하며, GHSA의 미래 구상을 밝히는 新서울선언문을 채택할 예정이다. 

이어지는 합동 기자회견에서는 우간다 보건부 장관, 미국 보건부 차관 등 주요국 참가자들과 함께 백경란 청장이 이번 회의의 개최 의의 및 성과와 新서울선언문에 관해 브리핑을 진행할 예정이다.

백경란 청장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중요한 시점에 우리나라가 개최하는 이번 회의는 GHSA의 과거와 미래를 잇는 결정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며 “과거 GHSA의 성과를 평가하는 동시에 더욱 노력이 필요한 영역을 확인할 예정으로, GHSA의 미래 비전을 구체적으로 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글로벌보건안보구상 장관급 회의’ 개막…미래 감염병 의제 논의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글로벌보건안보구상 장관급 회의’ 개막…미래 감염병 의제 논의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