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CB 판상형 건선 치료제 허가신청 FDA 반려
비메키주맙, 일부 승인 前 실사 완결이 선결과제
입력 2022.05.16 11:28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UCB社는 자사의 새로운 판상형 건선 치료제 비메키주맙(bimekizumab)의 허가신청 건이 FDA에 의해 반려됐다고 13일 공표했다.

비메키주맙은 중등도에서 중증에 이르는 성인 판상형 건선 치료제로 FDA에 허가신청서가 제출된 바 있다.

이 같은 내용은 비메키주맙이 ‘빔젤스’(Bimzelx) 제품명으로 지난해 8월 EU, 유럽경제지역(EEA) 및 영국에서 전신요법제의 사용이 적합하고 중등도에서 중증에 이르는 성인 판상형 건선 치료제로 허가를 취득한 바 있음을 상기할 때 얼핏 고개가 갸웃거려지게 하는 것이다.

허가신청을 반려하면서 FDA는 현재로선 승인결정을 내릴 수 없다는 심사결과를 통보해 왔다.

결정을 내리기에 앞서 일부 승인 前 실사가 완결되어야 한다는 입장을 전해 왔다는 것.

이에 따라 UCB 측은 FDA와 협력을 진행하면서 빠른 시일 내에 승인 前 실사가 완결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UCB는 비메키주맙이 세계 각국의 환자들에게 공급될 수 있도록 하는 데 사세를 집중하고 있다.

한편 비메키주맙은 앞서 지난 1월 일본에서 기존 치료제들에 충분한 반응을 나타내지 않는 판상형 건선, 범발성 농포성 건선 및 건선성 홍피증(紅皮症) 환자 치료제로 허가를 취득했다.

뒤이어 2월 및 3월에는 캐나다와 호주에서 각각 전신요법제 또는 광선요법의 사용이 적합하고 중등도에서 중증에 이르는 성인 판상형 건선 치료제로 발매를 승인받았다.

염증성 반응을 촉발시키는 핵심적인 사이토킨들로 알려진 인터루킨 17A 및 인터루킨 17F를 선택적으로 억제하는 기전의 휴먼 모노클로날 면역글로불린G1(IgG1) 항체의 일종인 비메키주맙이 FDA의 허가관문도 통과할 수 있을지 주시해 볼 일이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글로벌]UCB 판상형 건선 치료제 허가신청 FDA 반려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글로벌]UCB 판상형 건선 치료제 허가신청 FDA 반려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