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부 정책,'내 브랜드'보다 '좋은 컨설턴트'역할 최선"
문재인케어 완료 및 공공의료·의료지역격차 등 문제해결 집중
입력 2019.10.21 06:00 수정 2019.10.21 06:52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김강립 차관이 문케어 성공과 공공의료 등 보건의료계가 현재 안고 있는 과제를 해결하기 위한 '컨설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보건복지부 김강립 차관은 최근 전문기자협의회와 만난 자리에서 복지부 정책 현안에 대한 큰 방향성과 취임 6개월에 대한 개인적 소회를 밝혔다.

김강립 차관은 "보건의료 분야는 오래 묵은 과제가 많은데, 이에 대한 관심과 성원 덕분에 비교적 잘 수행하고 있다"면서 "의사협회, 병원협회, 약사회, 간호협회 등 소통도 과거보다 시간적 투자 등을 많이 하고 있다. 현장전문가들이 이해하고 받아들일 수 있는 정책이 효과가 있다고 우리도 믿고 있다"고 말했다.

문재인케어와 관련해서는 "대통령이 자신 이름을 따서 추진한 정책은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대책(문재인케어)' 하나밖에 없다. 책임감이 무겁다"며 "다른 차원 보장성에 대한 고민도 하고 있다. 전향적으로 염려하는 부분들을 해소할 수 있을까 고민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복지부가 공공의료와 지역의료에 대한 문제의 후속 대책을 내겠다고 했는데 국민이 가진 아쉬움을 어떻게 풀어낼 것인가 고민된다"며 "미래에 대한 준비와 요구가 이미 들어오고 있는데, 이에 대해서도 신경써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어떤 차관이 되고 싶은지'에 대한 전문기자협의회 질의에 대해서는 '좋은 업무 컨설턴트'가 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김 차관은 "복지부는 엔진 풀가동 상태로 고민이 많은 상황"이라며 "보건의료는 사실 정권과 관계가 없다. 정도와 방향성 차이는 있지만 이전 정부에서부터 보장성강화를 추진해 왔고 공공의료체계도 강화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러한 정책을 내 브랜드로 해야한다는 욕심도 없고, 그럴 타이밍도 아니다"라며 "다만, 업무적으로는 좋은 컨설턴트가 되고 싶다"고 강조했다.

김 차관은 "차관 역할은 조망하면서 제대로 된 방향으로 항해하고 있는지 살펴야 하는 것으로, 적어도 어디를 향해가고 있는지 봐줘야 한다"며 "장관님을 보필해 어떻게 하면 속도를 더 낼 수 있는지, 암초를 피해갈 수 있는지 정도는 제가 도와줘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의료계와 관련해서는 "전달체계 개편논의에 대한 우려도 있는데 가능한한 의료기관, 의료인간 협력과 연계를 제도화 할 것이나, 재정을 어떻게 뒷받침할 것이냐는 것"이라며 "길게 보면 환자가 좀 더 중심이 되고 환자의 권리가 제도적으로 보장받는 의료체계를 어떻게 만들어야 하는가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새로운 의료에 대한 제도, 미래의료 선제적 대응, 앞선 기술들을 우리가 어떻게 적절하게 이용할 수 있을지도 고민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강립 차관은 "문재인 정부가 집권 후반부로, 복지부가 안주하지 않고 국가가 성장발전하는 시너지 효과 낼 수 있는 사업이 무엇인지, 복지는 물론이고 보건분야에서 그런 아이템이 뭔지 고민을 해보겠다"며 "국감과 정기국회가 끝나면 총선 때까지 재점검하고 하반기를 뛸 수 있는 재충전 기회로 삼겠다"고 다짐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복지부 정책,'내 브랜드'보다 '좋은 컨설턴트'역할 최선"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복지부 정책,'내 브랜드'보다 '좋은 컨설턴트'역할 최선"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