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습기살균제 '동물실험에서 이상징후 발견'
복지부 "최종결과는 3개월 실험 후 확인 예정"
입력 2011.11.02 17:40 수정 2016.05.03 10:53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원인미상 폐손상의 원인으로 추정돼 논란을 일으킨 가습기 살균제에 대한 3개월간의 동물 흡입독성실험이 진행중이다.

보건복지부(장관 임채민)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전병율)는 지난 9월 26일부터 모두 3개월간의 가습기 살균제 동물 흡입독성 실험에 착수해 현재까지 1개월간의 실험이 진행됐다고 2일 밝혔다.

복지부는 일부 동물에서 호흡 이상 등 이상징후가 발견되었지만 현재 진행중인 1차부검 결과에서 인체 원인미상 폐손상의 병리소견과 동일한 소견을 보이는지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또, 만약 실험동물 부검결과가 정상이더라도 3개월 후 2차부검까지 진행해 최종 결과를 확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복지부는 부검을 통해 원인미상 폐손상과 동일한 소견이 전문가 검토 결과 확정되면 해당 가습기살균제 제품에 대해서는 관련 법령에 따라 강제수거 등 조치가 가능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질병관리본부는 원인미상 폐손상의 추가 사례를 확인하기 위해 전국적 발생 규모를 파악하는 연구를 대한결핵·호흡기학회와 대한소아알레르기호흡기학회 등 관련 학회를 통해 진행하고 있다.

이를 통해 영유아를 포함한 전 연령층에서 원인미상 폐손상의 발생 현황과 질병의 임상적·역학적 특성을 확인해 치료와 관리방안 수립의 근거자료를 확보하고, 일부에서 제기되는 추가 사례도 함께 검토할 예정이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가습기살균제 '동물실험에서 이상징후 발견'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가습기살균제 '동물실험에서 이상징후 발견'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