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누적 매출총이익 톱5 삼바·셀트리온·한미약품·대웅제약·종근당
전년比 코스피 9.8%·코스닥 16.0% ↑…평균 코스피 2392억·코스닥 765억
입력 2023.04.11 06:00 수정 2023.04.11 06:01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약업닷컴이 2023년 3월 사업보고서(연결기준) 기준 상장 82개 제약바이오사(코스피 41개, 코스닥 41개)의 2022년 누적 매출총이익을 분석한 결과, 코스피와 코스닥 제약바이오사 모두 전년보다 증가했다. 증가율은 코스닥 제약바이오사(16.0%)가 코스피 제약바이오사(9.8%)를 6.2%p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한해 평균 매출총이익은 코스피 제약바이오사 2392억원, 코스닥 제약바이오사 765억원을 각각 기록했다. 매출총이익이 가장 큰 제약사는 코스피에선 삼성바이오로직스(1조4684억원), 코스닥에선 동국제약(3798억원)이었다. 전년대비 증가율이 가장 큰 제약사는 코스피에선 삼성제약(165.2%), 코스닥에선 한국유니온제약(57.6%)이었다.

 

◇코스피 제약바이오사(41개사)
 

△4분기

코스피 2022년 4분기 매출총이익은 삼성바이오로직스가 4643억원을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다. 2~5위에는  셀트리온 (2000억원), 한미약품( 1913억원), 대웅제약(1637억원)이 이름을 올렸다. 6~10위는  종근당(1424억원), 유한양행(1362억원), GC녹십자(1254억원), JW중외제약( 888억원),  보령(778억원), 동아에스티(765억원) 가 차지했다. 4분기 코스피 평균 매출총이익은 614억원이다.

4분기 매출총이익률은 SK바이오팜이 83.2%로 제일 높았다. 이어  하나제약(62.8%), 팜젠사이언스(55.9%), 한미약품(54.5%), 동화약품(54.3%), 일양약품(53.3%), 한국유나이티드제약(53.1%), 대웅제약(49.9%), 대원제약(49.9%),  동아에스티(49.6%) 순이었다. 4분기 코스피 평균 매출 총이익률은 40.3%다.

 

 

전기(2022년 3분기) 대비 증가율은 경보제약이 53.6% 늘어나면서 1위를 차지했다. 매출이 85억원 증가하면서 전기보다 53억원 늘었다. 2위는 부광약품으로 전기대비 33.3% 증가했다.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64억원 증가하면서 전기보다 64억원 늘었다. 3위는 JW중외제약으로 전기대비 27.4% 증가했다.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193억원 늘면서 전기보다 191억원 증가했다. 4위는 JW생명과학이 차지했다. 지배기업(18억원)과  종소기업등( 6억원)의 매출총이익이  증가하면서 전기대비 22.6%(24억원) 늘었다. 5위는 신풍제약으로 전기대비 16.3% 증가했다. 지배기업 매출 총이익이 27억원 증가하면서 전년대비 31억원 늘었다. 
6~10위는 유유제약(14.7%), 유한양행(12.8%), 일성신약(12.6%), 팜젠사이언스(9.5%), 영진약품(9.0%)이 차지했다. 4분기 코스피 평균 매출총이익은 전기대비  6.4% 감소했다.

매출총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가장 많이 증가한 제약사는 삼성제약으로 995.3%나 성장했다. 매출원가 하락(51억원)이 반영돼 전년비 51억원 늘었다. 2위는 삼성바이오로직스로 전년비 140.6% 증가했다.  지배기업(1768억원)과 종속기업등(946억원) 매출총이익이 늘어나면서 전년보다 2713억원 증가했다. 

3위는 경보경보제약으로 전년비 107.1% 증가했다. 매출이 159억원 증가하면서 전년보다 78억원 늘었다. 4위는 삼진제약이 차지했다.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123억원 증가하면서 전년대비 64.9%(123억원) 늘었다. 5위는 일성신약으로 전년비 60.2% 증가했다. 매출이 46억원 증가하면서 매출총이익도 전년보다 32억원 늘었다.
6~10위에는 동성제약(50.9%), 명문제약(39.8%), JW중외제약(35.4%), 삼일제약(31.7%), 현대약품(25.8%)이 이름을 올렸다. 4분기 코스피 평균 매출총이익은 전년대비  2.5% 줄었다.

 

△2022년도 누적

 

 

코스피 2022년도 누적 매출총이익이 가장 큰 기업은 삼성바이오로직스로 1조4684억원을 기록했다. 2위는 셀트리온(1조 327억원), 3위는 한미약품 (7186억원), 4위는 대웅제약(6390억원), 5위는 GC녹십자(5818억원) 가 차지했다. 


6~10위는 종근당(5426억원), 유한양행(5182억원), 동아에스티(3154억원), 보령(3072억원), JW중외제약(2880억원)이었다. 2022년 코스피 평균 매출총이익은 2392억원이다.

누적 매출총이익률은 SK바이오팜이 84.7%로 제일 높았다. 이어  하나제약(62.2%), 일양약품(56.3%), 한국유나이티드제약(55.3%), 한미약품(54.0%), 팜젠사이언스(53.9%), 동화약품(53.2%), 이연제약(53.1%), SK바이오사이언스(52.5%), 명문제약(51.3%) 순이었다.  2022년 코스피 평균 매출 총이익률은 41.4%다.

 

 

매출총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가장 많이 증가한 제약사는 삼성제약으로 165.2% 성장했다. 매출원가가 184억원 하락하면서 전년비 153억원 증가했다.

 2위는 삼성바이오로직스(102.1%). 지배기업(4743억원)과 종속기업(2677억원)의 매출총이익이 증가하면서 전년보다 7420억원 늘었다. 3위는 일성신약으로 매출이 192억원 늘어나면서 매출총이익은 118억원(73.1%) 증가했다. 4위는 삼일제약(37.8%).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187억원 증가하면서 전년비 185억원 늘었다.
5위는 대원제약(34.8%).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633억원 늘어나면서 전년비 615억원 증가했다.

6~10위는 팜젠사이언스(33.7%), 종근당바이오(26.2%), 경보제약(25.6%), 동성제약(25.4%) 명문제약(25.3%) 순이었다.  2022년 코스피 평균 매출 총이익 증가율은 전년대비 9.8% 증가했다.

◇코스닥 제약바이오사(41개사)
 

△4분기

코스닥 2022년 4분기 매출총이익 1위는 동국제약으로 937억원을 기록했다. 2위는 휴온스 699억원, 3위는 휴젤 667억원, 4위는 파마리서치 399억원, 5위는 안국약품 357억원이었다.

6~10위는 메디톡스(347억원), 에스티팜(308억원), 동구바이오제약 (287억원), 알리코제약(265억원), 테라젠이텍스(227억원)가 차지했다. 4분기 코스닥 평균 매출총이익은 186억원이다.

4분기 매출총이익률 1위는 휴젤로 78.0%였다. 2위는 케어젠(77.1%),  3위는 파마리서치(74.4%), 4위는 메디톡스(66.4%), 5위는 안국약품(62.9%)이 차지했다.

6~10위는 서울제약(62.3%), 삼아제약(62.3%), 진양제약(61.3%), 알리코제약(60.2%), 동구바이오제약(59.8%)이다. 4분기 코스닥 평균 매출총익률은 47.9%다.

 

매출총이익이 전기(2022년 3분기) 대비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은 엔지켐생명과학으로 107.8% 성장했다.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5억원 증가하면서 전기대비 5억원 늘었다. 

2위는 한국유니온제약으로 65.6% 증가했다.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31억원 늘면서 전기비 31억원 증가했다. 3위는 비씨월드제약으로 63.1% 증가했다. 매출이 28억원 증가하고 매출원가가 8억원 하락하면서 전기비 35억원 늘었다. 4위는 에스티팜으로,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80억원 증가하면서 전기비 44.7%(95억원) 증가했다. 5위는 신일제약으로 전기비 28.0% 증가했다. 매출원가가 18억원 하락하면서 전기대비 23억원 증가했다.

6~10위는 휴젤(19.9%), 테라젠이텍스(18.6%), 파마리서치(18.0%),  삼아제약(14.4%), 엘앤씨바이오(13.3%)다. 4분기 코스닥 평균 매출총이익률은 전기 대비 5.8% 감소했다.

전년동기 대비 매출 총이익이 가장 많이 증가한 기업은 엔지켐생명과학으로 무려 5062.6% 성장했다.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9억원 증가하면서 전년대비 9억원 늘었다. 

2위는 한국유니온제약으로 1082.6% 상승했다.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71억원 증가하면서 전년대비 71억원 늘었다.  3위는 에스티팜으로 110.1% 증가했다.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132억원 증가하면서 전년대비 162억원 늘었다. 4위는 메디톡스로 94.1% 증가했다. 지배기업(220억원)과 종속기업등(52억원)의 매출총이익이 증가하면서 전년대비 168억원 늘었다.  5위는 코오롱생명과학으로 전년대비 75.8% 늘었다. 종속기업등의 매출총이익이 36억원 증가하면서 전년대비 32억원 늘었다.

6~10위는 비씨월드제약(58.7%), 휴젤(53.6%), 신일제약(48.6%), 제테마(44.3%), 경남제약(41.1%)이다. 4분기 코스닥 평균 매출총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11.1% 증가했다.

△2022년 누적

 

코스닥 2022년 누적 매출총이익 1위는 동국제약으로  3798억원을 기록했다, 2위는 HK이노엔 3494억원, 3위는 휴온스 2680억원, 4위는 휴젤 2189억원, 5위는 파마리서치 1415억원이었다. 

6~10위는 메디톡스(1264억원), 안국약품(1263억원), 동구바이오제약(1180억원), 알리코제약(1069억원), 경동제약(961억원)이었다. 2022년 코스닥 평균 매출 총이익은 765억원이다.

누적 매출총이익률 1위는 휴젤로 77.7%를 기록했다. 2위는 케어젠(75.8%), 3위는 파마리서치(72.7%), 4위는 메디톡스(64.8%), 5위는 서울제약(64.2%)이 차지했다.

6~10위는 알리코제약(63.7%), 안국약품(61.5%), 삼아제약(61.4%), 동구바이오제약(60.5%), 진양제약(59.9%)이다. 2022년 코스닥 평균 매출 총이익률은 48.0%다.

매출총이익의 증가폭이 전년대비 가장 큰 기업은 한국유니온제약으로 57.6% 증가했다.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88억원 증가하면서 전년대비 88억원 늘었다. 

2위는 에스티팜으로 전년비 54.0% 증가했다. 지배기업(241억원)과 종속기업등(71억원)에서 매출총이익이 증가하면서 전년비 312억원 늘었다. 3위는 삼아제약으로 53.6% 늘었다. 지배기업 매출총이익이 175억원 증가하면서 전년비 175억원 증가했다. 4위는 제테마로 전년비 47.9% 증가했다. 매출이 128억원 증가하면서 전년비 72억원 늘었다. 5위는 신일제약으로 45.8% 늘었다. 매출이 183억원 증가하면서 매출총이익이 전년보다 112억원 늘었다.

6~10위는 신신제약(39.2%), 비씨월드제약(36.3%), 진양제약(34.3%), 파마리서치(30.6%), 테라젠이텍스(29.7%)다. 2022년 코스닥 평균 누적 매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6.0% 증가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2022년 누적 매출총이익 톱5 삼바·셀트리온·한미약품·대웅제약·종근당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2022년 누적 매출총이익 톱5 삼바·셀트리온·한미약품·대웅제약·종근당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