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아도는 코로나 백신은 무엇에 쓰는 물건인고?

5개 선진국ㆍEU 코로나 백신 과잉구매량 12.5억 도스 육박

기사입력 2021-02-24 06:20     최종수정 2021-02-24 07:02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스크랩하기 목록보기   폰트크게 폰트작게

“주요 5개 선진국과 EU 27개 회원국들은 자국민 전체에 ‘코로나19’ 백신을 충분히 접종한 후에도 총 10억 도스 분량 이상의 백신을 빈곤한 국가들에 나눠줄 수 있을 것입니다.”

미국 워싱턴 D.C.에 본부를 둔 보건‧빈곤 구제를 위한 글로벌 민간 비영리단체 ‘ONE 캠페인’(ONE Campaign)이 주요 선진국들의 ‘코로나19’ 백신 과잉 구매실태를 집계한 자료를 지난 18일 공개해 관심이 쏠리게 했다.

‘ONE 캠페인’은 아일랜드 출신의 세계적인 팝그룹 ‘U2’의 리드싱어로 노벨평화상 후보에도 이름을 올렸던 보노(Bono)가 공동설립자의 한사람으로 참여해 설립된 단체이다.

특히 이 자료는 ‘코로나19’ 백신의 공급문제와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국제적인 공동 대응방안 등을 논의하기 위해 19일 개최되었던 G7 화상(畵像) 정상회의를 하루 앞두고 공개된 것이어서 더욱 시선이 머물게 했다.

이에 따르면 호주, 캐나다, 영국, 미국 및 일본 등 주요 5개 선진국과 EU 27개 회원국들은 지금까지 총 12억5,000만 도스 분량에 육박하는 ‘코로나19’ 백신을 과잉구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ONE 캠페인’은 자료를 공개하면서 과잉구매가 이루어진 ‘코로나19’ 백신을 공유하고 나눠쓸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줄 것을 바이든 행정부에 촉구했다.

실제로 자료를 보면 미국의 경우 총 인구 수는 3억2,823만9,520명으로 나타난 가운데 전국민 100%를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2회 접종을 마치는 데 6억5,647만9,040도스 분량이 소요될 것으로 추정됐다.

하지만 미국은 지금까지 총 11억1,000만 도스 분량의 ‘코로나19’ 백신을 구입한 것으로 집계되므로 과잉구매한 4억5,352만960도스 분량의 백신을 최빈국들과 더불어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ONE 캠페인’은 지적했다.

마찬가지 맥락에서 호주, 캐나다, 영국, 미국 및 일본 등 주요 5개 선진국과 EU 27개 회원국에서 전국민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더라도 10억 도스 분량 이상이 남아돌 것으로 보이는데, 이 정도라면 아프리카 전체 성인인구를 대상으로 접종을 마칠 수 있는 분량이라고 설명했다.

참고로 5개 선진국과 EU 27개 회원국들이 전체 국민들의 75%를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다고 가정할 경우에는 총 17억 도스 상당의 백신이 남아돌아 한층 더 많은 분량이 다른 국가들에 기증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ONE 캠페인’은 뒤이어 바이든 행정부가 과잉구매가 이루어진 ‘코로나19’ 백신을 기부하는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지만, 아직까지 공식적으로 공개된 내용이 없는 형편이라고 꼬집었다.

더욱이 전문가들은 지금처럼 분량이 공급한 ‘코로나19’ 백신을 비축하는 데 몰두할 경우 현행 판데믹 상황의 지속기간(lifespan)이 늘어날 수 있을 것이라며 우려를 표시하고 있음을 ‘ONE 캠페인’은 상기시켰다.

‘ONE 캠페인’의 톰 하트 북미지역 담당이사는 “미국이 접종을 원하는 자국민들에게 ‘코로나19’ 백신을 충분히 투여할 수 있다는 것은 의문의 여지가 없는 사실이지만, 과잉구매 분량의 사용방안에 대한 논의가 필요해 보인다”면서 “현재의 판데믹 상황이 시작된 이래 처음으로 G7 정상들이 회동한 것을 계기로 바이든 행정부가 강력한 글로벌 리더십을 보여주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다시 말해 과잉구매가 이루어진 ‘코로나19’ 백신 잉여분량을 필요로 하는 국가들에 배분하기 위한 구체적인 계획의 틀과 일정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는 의미이다.

하트 이사는 “코로나바이러스 변이가 나타나고 있는 데다 지금의 판데믹 상황이 길어질수록 더 많은 사람들이 감염 위험으로 내몰릴 것”이라면서 “조속한 시일 내에 백신이 공평하게 배분되는 일은 지금 모두의 최대 관심사”라고 단언했다.

  ▉ 주요 선진국 인구 대비 ‘코로나19’ 백신 구매현황
                                                                                         (단위: dose)

 

국 가

인구 수

100% 2회 접종

소요 분량

구매 백신

분량

잉여 백신 분량

호주

25,364,310

50,728,620

114,800,000

64,071,380

캐나다

37,589,260

75,178,520

190,000,000

114,821,480

일본

126,264,930

252,529,860

290,000,000

37,470,140

영국

66,834,400

133,668,800

247,000,000

113,331,200

미국

328,239,520

656,479,040

1,110,000,000

453,520,960

유럽연합

447,512,040

895,024,080

1,360,000,000

464,975,920

잉여 백신 총 분량

1,248,191,000

 

기사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공감   구글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로그인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뉴스홈으로    이전페이지로    맨위로

인기기사    댓글달린기사    공감기사

한풍제약 - 경옥고
퍼슨 - 포비딘
Solution Med Story
한풍제약 - 굿모닝에스
블랙모어스 - 피쉬 오일
lactodios

한국제약산업 100년의 주역

<60> 이정희 <유한양행 대표이사 / 제56회 / 2020년도>

유한양행 이정희 대표이사가 제56회 동암 약의상을 ...

<59> 천병년 <우정바이오대표이사 / 제55회 / 2019년도 >

천병년(千炳年) 우정바이오 대표이사는 신약개발 전...

<58> 한승수 <제일파마홀딩스 회장/ 제54회 / 2018년도>

1959년 창립된 제일약품은 지난해 6월, 미래성장 추...

<57> 윤도준 <동화약품 회장 / 제53회 / 2017년도>

윤도준 동화약품 회장은 고(故) 윤광열 동화약품 명...

<56> 김동연 (한국신약개발조합이사장 / 제52회 / 2016년)

  김동연 한국신약개발 이사장은 1950년 출생, ...

더보기

사람들 interview

제약·바이오업계의 과제는 ‘데이터의 신뢰도와 체계’

비바 시스템즈(Veeva Systems; 이하 비바)는 2014...

더보기

실시간 댓글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의약정보 더보기

약업북몰    신간안내

누구나 알기쉬운 한약제제 길라...

누구나 알기쉬운 한약제제 길라...

생약이 가지고 있는 성분의 약리작용을 근거로 방제를 ...

팜플러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