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지난해 ‘조제약국 도산’ 과거최다 대폭 갱신
입력 2022.01.05 10:51 수정 2022.01.05 11:26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지난해 일본에서는 조제약국의 도산이 이어졌다.
 
도쿄상공리서치(TSR)는 2021년 1월~11월 ‘조제약국’의 도산은 26건으로 2004년 집계를 시작한 이후 최다였던 2017년 17건을 대폭 상회했다고 발표했다.
 
일본 전국의 약국수는 편의점보다 많은 약 6만개로, 대기업 체인약국 및 드럭스토어 등이 시장에 진입하여 경쟁을 심화시킨 한편, 약가인하, 약사부족 등 복합적 요인이 경영을 악화시켰고, 코로나19의 영향이 겹쳐 조제약국의 도산이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조제약국은 과당경쟁이 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경쟁력이 강한 대형 체인약국 및 드럭스토어의 조제 병설 움직임은 멈추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물론 코로나19 이전부터 소규모 영세 조제약국의 도태는 있어, 일정수의 도산은 발생했었지만, 거기에 코로나19 감염확대의 급습으로 예상치 못했던 병의원 진료 보류라는 사태가 발생하였고, 마스크, 손씻기 정착으로 질환수가 감소하여 경영 악화를 가중시킨 것으로 파악된다.
 
다만, 코로나19로 인한 진료 보류는 서서히 완화되어 처방전 매수가 회복 조짐을 보이고 있다는 것은 그나마 긍정적인 사인으로 보고 있다.
 
하지만, 2022년 약가인하의 가능성과 여전한 코로나19의 감염 재확대 위험, 저출산·고령화에 따른 고객쟁탈전 심화 등 위험요소는 다분하여 2022년에도 조제약국의 도산은 고공행진이 현실화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글로벌]日, 지난해 ‘조제약국 도산’ 과거최다 대폭 갱신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글로벌]日, 지난해 ‘조제약국 도산’ 과거최다 대폭 갱신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