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 '제5회 인터아카데미 암 심포지엄' 성료
'암미세환경 및 치료 관한 교류’ 주제, 연구 성과 공유 및 공동 연구 협력 방안 모색
입력 2023.11.29 23:18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는 24일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제5회 인터아카데미 암 심포지엄’을 진행했다. 서홍관 총장이 개회사를 진행하고 있다. © 국립암센터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총장 서홍관)는 24일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제5회 인터아카데미 암 심포지엄(The 5th INTER-ACADEMY CANCER SYMPOSIUM)’을 성료했다고 29일 전했다.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와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가 공동 주최한 이번 심포지엄은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암미세환경 및 치료에 관한 교류(KSMCB-NCC·GCSP Communications in tumor microenvironment and therapeutics)’라는 주제로 국내외 관련 전문가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심포지엄은 일본 도쿄대학 및 국내 암 전문기관의 저명한 전문가들을 초청해 암미세환경분야의 연구 성과를 공유하고 공동 연구 협력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된 자리로 암미세환경을 심도 있게 분석하고 궁극적으로는 암미세환경 분야의 융합연구에 대한 논의가 펼쳐졌다.  

초청 강의 연자로는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소속 교수 4명, 한국 분자세포생물학회 암미세환경연구분과 초청 12명, 도쿄대학 Taku OKAZAKI 교수와 가나자와대학 Masanobu OSHIMA 교수 등 국제협력 초청 2명의 해외 연자를 포함해 총 18명의 국내외 초청 연자가 강의를 진행했다.

심포지엄은 △오믹스 및 이미징(Omics and Imaging) △종양 미세환경 탐구(Exploring Tumor Microenvironment) △전이 및 치료학(Metastasis and Therapeutics) △암미세환경의 새로운 측면(New Aspects of Tumor Microenvironment)의 4가지 세션으로 구성되어 플레너리 강연(Plenary Lecture), 기조 강연(Keynote Lecture)을 포함해 총 18편의 연제가 구연 발표됐다.

참석한 각 분야의 전문가들은 암미세환경 분야의 최신 연구 결과 및 동향 등을 살펴보고 논의하며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는 전했다.

서홍관 총장은 “본교는 2017년부터 인터아카데미 암 심포지엄(Inter-academy Cancer Symposium) 개최를 통해 각 분야 최고 과학자들의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학술 교류를 장려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더욱 긴밀한 학술·연구 관계를 유지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며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암미세환경 분야의 최신 동향을 파악하고 향후 연구 계획을 모색하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되었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 '제5회 인터아카데미 암 심포지엄' 성료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 '제5회 인터아카데미 암 심포지엄' 성료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