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원격진료로 서울성모병원 찾은 베트남 환자, 건강하게 퇴원
신장암 명의 홍성후 교수 집도
입력 2023.01.25 10:35 수정 2023.01.25 10:36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베트남에서 신장암 수술을 위해 한국을 찾은 레 쟝반(63, 남)씨가 서울성모병원 비뇨의학과 홍성후 교수에게 성공적으로 수술받고 건강을 되찾았다.
 
2년 전 베트남에서 CT, MRI 검사를 받은 레 쟝반씨는 신장에 암이 아닌 종양이 있다는 진단을 받아 별다른 치료를 하지 않고 지내다 최근 옆구리 통증으로 다시 검사를 받고 신장암이 의심된다는 얘기를 들었다.
 
레 쟝반씨 가족은 최고의 의료진과 치료방법을 찾기 위해 일본, 싱가포르, 한국 등 여러 나라의 신장암 수술 의사를 수소문하다, 서울성모병원 비뇨의학과 홍성후 교수가 로봇을 이용한 하대정맥혈전 동반 신장암 수술 경험이 많으며, 국제학회에서 수차례 발표해 추천한다는 한국 의사의 의견을 듣고 서울성모병원을 찾았다.
 
홍 교수와 레 쟝반씨는 지난해 12월 서울성모병원의 원격진료시스템(보이닥)을 통해 만났다. 보이닥은 Voice-Doctor 혹은 보이는-Doctor라는 뜻으로 보안시스템이 탑재돼 있어 환자 기록을 안전하게 보관하며, 시간과 장소에 구애없이 영상으로 상담을 지원한다.
 
원격진료로 CT, MRI 검사 결과를 확인한 홍 교수는 하대정맥혈전이 동반된 신장암이 의심된다는 소견을 전했다. 수술적 치료가 시급하다고 들은 레 쟝반씨는 서울성모병원에서 수술받기로 마음을 굳히고 이달 16일 입원했다.
 
하대정맥혈전을 동반한 신장암은 전체 신장암의 4~10% 정도이지만 종양과 혈전을 제거하는 수술을 받지 않으면 1년 생존율이 30%가 안될 만큼 생명을 위협한다.
 
하대정맥혈전제거술과 근치적 신장적출술을 성공적으로 받으면 5년 생존율은 50%이상으로 높아지기 때문에 수술이 필수다.
 
문제는 하대정맥혈전 동반 신장암 수술이 모든 비뇨기암 수술 중에서도 가장 어렵고 위험하다는 것. 온몸의 피가 심장으로 들어가는 우리 몸에서 가장 큰 혈관인 하대정맥을 박리하고 결찰 및 절개해 혈전을 모두 제거해야 하는데, 이 과정에서 대량 출혈이 발생할 수 있고 특히 수술 중에 혈전이 떨어져 나가면 폐나 뇌 그리고 각종 장기에 색전증이 발생해 수술 중 사망할 수도 있는 매우 위험한 수술이라는 게 병원 설명이다.
 
병원에 따르면 일반적으로 개복수술을 하며, 비뇨의학과 뿐 아니라 혈관외과, 흉부외과와 협진 수술이 필요할 정도로 매우 광범위하고 난도가 높은 수술이다. 개복하지 않고 로봇을 이용해 수술하는 경우는 세계적으로 손에 꼽을 정도로 드물다.
 
홍 교수는 지난 2016년 국내 최초로 복강경을 이용해 하대정맥혈전을 동반한 신장암 수술을 시행했으며, 이후 복강경 및 로봇을 모두 이용해 수술한다.
 
홍 교수 집도로 레 쟝반씨는 로봇을 이용한 근치적 신장적출술 및 하대정맥혈전제거술을 받았다. 레 쟝반씨는 수술 다음날부터 식사와 보행을 시작하면서 순조롭게 회복해 수술 4일 후인 이달 21일 건강한 모습으로 퇴원했다.
 
홍 교수는 “2016년 국내 최초로 복강경을 이용해 하대정맥 혈전을 동반한 신장암 수술을 시행할 당시 어떻게 하면 안전하게 수술을 성공적으로 시행할 수 있을까 몇 주 동안 잠도 제대로 이루지 못하고 수술방법을 고민했던 기억이 난다”며 “이후에도 더욱 안전하고 효과적인 방법을 연구해 최근에는 혈관용 풍선을 이용해 수술 위험성을 낮추면서 신속하고 효과적인 수술이 가능해졌다”고 말했다.
 
이어 “국내 환자뿐 아니라 해외 환자들에게도 희망을 줄 수 있어 매우 보람차고 기쁘다”고 덧붙였다.
 
서울성모병원 국제진료센터(센터장 이지연 교수)는 지난해 11월부터 전 세계 해외환자를 대상으로 원격진료를 본격적으로 시행 중이다. 서울성모병원은 원격진료프로그램 ‘보이닥’을 통해 영국, 러시아, 카자흐스탄, 베트남 등의 환자를 대상으로 원격진료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스마트 원격진료로 서울성모병원 찾은 베트남 환자, 건강하게 퇴원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스마트 원격진료로 서울성모병원 찾은 베트남 환자, 건강하게 퇴원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