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성모병원, 몽골에 BMT기술 이전 위한 추가 MOU 체결
입력 2022.11.23 14:30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은 몽골국립 제1중앙병원과 지난 21일 조혈모세포이식(BMT)센터 기술 전수 협력을 이어가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3차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몽골국립 제1중앙병원 협력병원 승인 △연구·진료·교육을 위한 상호 교류 △몽골국립 제1중앙병원 BMT센터 발전을 위한 지속적인 자문 및 기술 전수 △몽골국립 제1중앙병원 의료진 연수 및 훈련 △몽골환자 진료의뢰 시 환자의뢰 시스템 구축 등을 협력하는 데 뜻을 모았다.
 
병원은 앞서 2011년 의료기술이 비교적 열악한 몽골국립 제1중앙병원과 업무협약을 처음 체결한 후 현지 BMT센터 개소뿐 아니라 이식 기술, 시설, 설비, 사후관리 시스템을 종합적으로 전수하는 등 양국 간 의료 발전을 이룩하는 데 적극적으로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또 2013년 조혈모세포이식 기술의 무상 이전을 결정했다. 그 결과 몽골국립 제1중앙병원은 2014년 2월 몽골 최초로 현지 BMT센터에서 다발성 골수암 환자의 자가조혈모세포이식에 성공했다. 올해 8월에는 처음으로 급성 골수성 백혈병 환자의 동종조혈모세포이식을 성공하기도 했다.
 
김희제 혈액병원장(혈액내과)은 “서울성모병원과 몽골국립 제1중앙병원이 협력한 결실이 현지에서 자가조혈모세포이식, 동종조혈모세포이식 성공으로 맺어져 기쁘다”며 “앞으로 한 차원 더 높은 수준의 조혈모세포이식이 성행해 몽골의 많은 환자들이 희망을 가질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몽골국립 제1중앙병원 히시그자르갈 바트슈흐 병원장은 “BMT 기술 이전을 위해 몽골국립 제1중앙병원 의사, 간호사, 약사, 임상병리사 등 의료진에게 많은 도움을 준 서울성모병원에 감사하다”며 “현재 준비 중인 2차 동종조혈모세포이식도 서울성모병원의 도움으로 다시 한번 성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서울성모병원, 몽골에 BMT기술 이전 위한 추가 MOU 체결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서울성모병원, 몽골에 BMT기술 이전 위한 추가 MOU 체결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