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만대사수술, 절개창 개수 최소화한 ‘축소포트’ 방식 안전성 입증
분당서울대병원 연구팀, 축소포트 위소매절제술 통해 최소한의 흉터로 기존 수술법과 동일한 효과 국내 최초 규명해
최윤수 기자 jjysc0229@yakup.com 플러스 아이콘
입력 2022.01.11 15:21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박영석 분당서울대병원 외과 교수 - 분당서울대병원 제공

분당서울대병원 비만대사센터 외과 박영석 교수팀에 따르면 1~2개의 절개창만으로 수술하는 ‘축소포트 위소매절제술’이 4~5개의 절개창을 내는 기존의 복강경 비만대사수술과 비교해 안전성이나 수술 효과 측면에서 동등하거나 우수한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비만은 심뇌혈관질환, 당뇨병 등 수많은 질병을 야기하는 질환이다. 일반적으로 식단 관리나 운동 등 생활습관 개선을 통해 치료하지만 실제로는 환자의 의지만으로는 치료하기 힘든 경우가 많고 그 과정에서 비만에 의한 기저질환이 악화될 위험도 높다.

이에 비만 환자들의 음식물의 섭취나 흡수를 물리적으로 제한해 비만을 효과적으로 치료하는 ‘비만대사수술’에 대한 연구가 지속돼 왔고, 효과와 안전성이 뛰어나다는 사실이 세계3적으로 규명되며 우리나라에서도 2019년 보건복지부에서 국민건강보험 급여화가 적용된 바 있다.

이러한 비만대사수술 중 가장 대표적인 것이 위 크기를 축소해 식사량을 줄이는 ‘위소매절제술’인데, 일반적으로 복부에 4~5개의 작은 절개 구멍을 통해 수술하는 복강경 방식으로 시행된다.

문제는 복부에 여러 수술 자국이 남기 때문에 여성과 청소년들이 수술에 대한 거부감이나 두려움을 가지는 경우가 많다는 점인데, 절개창(포트)을 1~2개 정도로 최소화한 ‘축소포트 위소매절제술’의 경우 수술 시 시야확보 등 어려움으로 인해 난이도가 높아 세계적으로도 분당서울대병원을 포함한 소수의 병원만이 이를 시행하고 있는 실정이다.

그러나 최근 박영석 교수팀이 국내 최초로 축소포트 위소매절제술에 대한 축적된 데이터를 분석해 안전성과 효과성, 그리고 비용 효율적 장점을 입증하며 한국에서도 점차 자리를 잡아갈 전망이다.

연구팀은 분당서울대병원에서 축소포트 위소매절제술을 받은 75명 환자를 비롯해 총 148명에 대한 수술 결과를 토대로, 수술 후 1년 동안 ▲합병증 여부 ▲몸무게 변화 ▲수술시간 ▲비용 등 다각화된 비교분석을 진행됐다.

그 결과, 위소매절제술 후 나타날 수 있는 주요 합병증 중 하나이자 위 절제 부위가 아물지 않는 ‘절제부 누출’은 축소포트 위소매절제술에서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아 기존 방식과 동등한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출혈, 감염 등 합병증 발생률은 1.3%로 기존 다공(多孔) 위소매절제술과 차이가 없었으며, 비만과 함께 동반되는 고혈압, 당뇨병 등 비만 관련 합병증의 수술 후 호전율 역시 동등했다.

이와 함께 수술 1년 후 환자의 몸무게 감소를 비교한 결과, 축소포트 위소매절제술을 받은 환자의 몸무게는 30.5kg, 다공 위소매절제술을 받은 환자의 몸무게는 29.7kg 감소하며 비슷한 수술효과를 보여줬으며, 수술시간과 비용도 차이가 없었다.

이번 연구를 통해 축소포트 위소매절제술이 다공 위소매절제술에 비해 안전성과 효과성이 동등하다는 것을 증명했으며, 수술 흉터 때문에 비만대사수술을 꺼리는 청소년이나 여성들에게 환영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비만대사센터 외과 박영석 교수는 “비만대사수술이 안전하고 효과적인 고도 비만과 당뇨병의 치료법으로 공식적인 인정을 받은지 수년이 지났음에도, 흉터에 대한 걱정으로 포기하는 환자들이 많다”며 “이러한 경우 흉터 개수를 최소화한 ‘축소포트’ 방식을 시행한다면 수술 효과와 미용적인 만족도도 크게 높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발표된 연구결과는 저명한 국제 SCI 저널인 ‘네이처(Nature)’가 발행하는 ‘사이언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 최근 호에 게재됐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비만대사수술, 절개창 개수 최소화한 ‘축소포트’ 방식 안전성 입증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비만대사수술, 절개창 개수 최소화한 ‘축소포트’ 방식 안전성 입증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