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바이오-씨앤팜, 코로나19 치료제 핵심기술 특허 취득
첨단 약물전달체 기술로 니클로사마이드 흡수율 최대 40배까지 높여
입력 2021.12.22 17:16 수정 2021.12.22 17:24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현대바이오(대표 오상기)는 현재 임상 중인 코로나19 치료용 경구제 CP-COV03의 핵심기술인 난용성 약물의 생체이용률 개선기술 특허를 대주주 씨앤팜이 한국특허청으로부터 승인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이 특허는 CP-COV03의 기반 약물인 니클로사마이드가 물에 잘 녹지 않는 난용성이라 체내흡수율이 낮았던 문제를 첨단 약물전달체(DDS) 기술로 최대 40배까지 높인 원천기술에 관한 것이다. 국내는 물론 미국, 유럽, 일본 등 주요 7개국에도 출원돼 최종 승인을 앞두고 있다.

현대바이오 관계자는 "CP-COV03 코로나19 임상 1상 피험자 투약을 21일 예정대로 완료했고, 다음 달인 1월 말까지 임상2상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바이오는 지난 7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기존 항바이러스제들이 바이러스를 표적으로 하는 데 반해 CP-COV03은 숙주세포(host)를 표적으로 하는 메커니즘이라 코로나19 변이바이러스나 다른 RNA바이러스에도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를 발표해 주목받은 바 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현대바이오-씨앤팜, 코로나19 치료제 핵심기술 특허 취득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현대바이오-씨앤팜, 코로나19 치료제 핵심기술 특허 취득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