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원메닥스,영국 의료기기사 Leo Cancer Care와 전략적 파트너십
BNCT 시스템 공동개발-해외 사업개발 협력 통해 상업화 단계 한 걸음 더 다가가
입력 2024.03.26 10:58 수정 2024.03.26 11:02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국내 유일 가속기 기반 붕소중성자포획치료(Accelerator-based Boron Neutron Capture Therapy, 이하 BNCT) 개발 전문 기업 ㈜다원메닥스가 영국 방사선 의료기기 회사인 Leo Cancer Care와 BNCT 환자를 위한 치료대 도입 및 BNCT 해외 진출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다원메닥스 BNCT 시스템 경쟁력 강화 및 BNCT 유럽 진출을 위한 파트너십 구축 일환으로 추진됐다. 양사는 현재 송도 BNCT의원 내 설치된 BNCT 장비를 기반으로 보다 향상된 최신 BNCT 시스템 구축을 위한 기술자문, 설비지원 등 다방면에서 협력할 예정이다. 또, 유럽지역 내 BNCT 시스템 판매를 Leo Cancer Care 중심으로 전개한다는 내용도 포함돼 있다. 

한편, Leo Cancer Care는 방사선 치료계획시스템 ‘Pinacle’를 개발한 위스콘신-매디슨 대학교 의학물리학 및 방사선종양학 명예교수인 토마스 록 맥키(Thomas Rock Mackie)가 공동 설립한 회사로 방사선 치료에 직립 자세(Upright positioning)를 선구적으로 도입한 의료기기 기업으로 알려져 있다. 직립 자세를 적용하는 경우, 이동이 불편한 노약자는 물론 일반 성인들도 일반적으로 누워있는 자세보다 훨씬 자연스럽고 편안하게 치료받을 수 있다. 더불어, 기계 조사부에 환자를 맞추기 위한 갠트리(Gantry, 조사부 회전장치) 설치가 필요 없어 장비 크기나 가격적인 면에서 매력적일 수 있다.

유무영 다원메닥스 대표는 “환자 치료에 20~30분 가량 소요되기에 치료 시간 동안 환자가 편안함을 느낄 장비를 장착하는 것은  큰 경쟁력이다. 관련 분야에서 세계 최고 전문가인 맥기 교수가 창업한 Leo Cancer Care와 협업하게 되어 영광”이라고 말했다. 스테픈 토(Stephen Towe) Leo Cancer Care 대표는 “다원메닥스의 BNCT시스템은 최신 방사선 항암치료로 분류되는 입자치료기 시장에서 세계적으로 경쟁력이 있다고 판단한다. 상업화를 위해 필요한 남은 1%를 우리와 함께하면 의료현장에서 최우선적으로 선호하는 제품이 될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다원메닥스는 지난해 10월 기술성특례상장을 위한 기술성 평가에서 2개의 기관으로부터 A, A를 획득했으며 올해 코스닥 시장 진입을 준비 중이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다원메닥스,영국 의료기기사 Leo Cancer Care와 전략적 파트너십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다원메닥스,영국 의료기기사 Leo Cancer Care와 전략적 파트너십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