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모스, ‘압타민C’ 중국과학원 기술성 평가 거쳐 인증 획득
면역, 뇌질환 등 다양한 사업분야 협력 확대, 중국시장 진출 청신호
입력 2024.02.07 09:56 수정 2024.02.07 09:57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DNA 바이오연구 전문기업인 넥스모스(대표 조강준)는 최근  중국과학원의 기술성 평가를 통해 자사의 특허물질인 압타민C(Aptamin C, 비타민C-DNA복합체)의 효능과 독창성에 대한 인증을 획득했다고 7일 밝혔다.

넥스모스가 개발한 압타민(Aptamin)은 DNA 압타머(Aptamer)를 통해 산화를 지연 또는 억제시킴으로써 항산화 물질의 안정성과 효능을 극대화시켜 주는 원천물질이다.

압타머는 특정 물질에만 반응하는 DNA를 발굴하는 기술(SELEX)을 통해 합성된 DNA를 말한다. 이미 세계적으로 이를 활용한 다양한 연구가 경쟁적으로 진행중으로, 미국에서는 자국내 생산하는 벼의 품종을 확인하기 위한 농산물인증 기술로서 활용 중이며, 중국에서도 국가 차원에서 질병치료를 위한 압타머에 대한 연구가 진행중이다.

중국과학원은 기초과학 및 자연과학 등의 연구를 하는 중국 최고의 학술기관으로, 1949년 11월 1일 설립된 중국의 국립 자연과학연구소이다. 중국 베이징에 본원을 두고 있다.

중국과학원 산하 중국과학원대학 전경 ©넥스모스, 나무위키에서 발췌

조강준 대표는 “지난해부터 압타민C에 대한 평가를 진행하여 최종적으로 기술성 인증을 획득했다. 이번 검증작업은 압타민C의 획기적인 면역력 증가와 항바이러스 효과, 그리고 향후 퇴행성 뇌질환 치료제에 대한 가능성을 중국의 과학자들을 통해 확인하였다. 기술평가에는 중국과학원 소속 교수들을 포함하여 북경대 의대와 북경대 약대, 북경이공대학교 교수들이 직접 참여하였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러한 특허물질 ‘압타민C’의 우수성과 중국과학원의 기술성 인증 소식은 중국내 경제신문 중 최고권위를 자랑하는 매체인 중국경제일보(经济日报)를 통해서 언론에 대대적으로 보도되었다.

조대표는 "중국 최고의 연구기관인 중국과학원과 넥스모스가 이번 업무진행을 통해서 양국 간 제약 바이오 기술검증, 교류가 활성화되었다. 넥스모스가 연구하는 면역, 뇌질환 등 다양한 사업분야에서 새로운 협력 모델을 확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조대표는 “최근 식약처로부터 식품첨가물을 허가를 받았으며, 개별인정형 건강기능식품 허가를 신청할 예정이다. 식품첨가물로 허가를 취득한 ‘압타민C’는 우선 많은 종류의 비타민C를 이용한 제품의 업그레이드에 사용할 예정이다. 조만간 탁월한 효과가 확인된 임상시험을 바탕으로 개별인정형 건강기능식품 허가를 신청할 예정이다. 또한, 중국에서도 식품원료 등록을 진행중”이라고 전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넥스모스, ‘압타민C’ 중국과학원 기술성 평가 거쳐 인증 획득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넥스모스, ‘압타민C’ 중국과학원 기술성 평가 거쳐 인증 획득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