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촉촉 플럼핑 ‘구찌 글로스 아 레브르’ 출시
즉각적 ‘광택 볼륨’ 입술 완성, 피부톤 살려주는 6가지 색상
입력 2024.03.20 15:54 수정 2024.03.20 15:57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 ‘구찌 뷰티’의 공식 판매처인 LG생활건강이 가벼운 발림성에도 촉촉한 수분감과 함께 도톰한 입술을 완성할 수 있는 립 글로스 ‘구찌 글로스 아 레브르’ 6종을 국내에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 립글로스 ‘구찌 글로스 아 레브르’. ⓒLG생활건강

구찌 글로스 아 레브르는 고급스럽고 우아하면서 자연스러운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구찌 뷰티의 철학을 담았다. 구찌의 새로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사바토 데 사르노는 자연스럽고 자신감 넘치는 관능적인 아름다움에 대한 비전을 이번 제품에 구현했다.

구찌 글로스 아 레브르는 입술에 바르는 순간 빛을 머금은 듯한 투명한 광택과 꽉 찬 볼륨감을 느낄 수 있는 ‘플럼핑’(도톰함)이 특징이다. 제품에 함유된 멘톨 성분이 쿨링 효과를 선사하며 도톰하고 매끄러운 입술을 연출해준다.

아무것도 바르지 않은 입술에는 은은한 색상의 틴트를 바른 듯한 윤기를 더해주고, 립스틱 위에 덧바르면 반짝이는 광택으로 한층 강렬한 색감을 완성할 수 있다. 여기에 보습 성분인 ‘히알루론산’과 ‘블랙로즈 오일’을 함유해 촉촉한 수분감을 오랫동안 느낄 수 있다.

구찌 글로스 아 레브르는 자연스럽고 투명한 빛깔의 ‘조슬린 클레어’와 산뜻한 라이트 핑크의 ‘버사 핑크’, 부드러운 오렌지 색상의 ‘세이디 코랄’, 반짝이는 다홍 색상의 ‘테레지나 레드’, 밝은 핑크 색상의 ‘버지니아 푸시아’, 윤기 나는 브라운 빛의 ‘수잔 브라운’ 등 6가지 색상으로 구성됐다.

제품 용기는 수많은 별들과 그 별들이 발산하는 빛에서 영감을 받은 별 무늬 패턴으로 디자인하고, 골드 색상으로 뚜껑을 완성해 구찌 뷰티 만의 ‘스몰 럭셔리’ 가치를 구현했다.

구찌 뷰티 브랜드 관계자는 “글로스 아 레브르는 자연스러운 아름다움과 다양한 메이크업 연출을 위해 섬세하게 디자인된 립 제품”이라면서 “매끈하면서도 도톰하고 건강해보이는 ‘볼륨 입술’로 차별적 고객 경험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LG생활건강, 촉촉 플럼핑 ‘구찌 글로스 아 레브르’ 출시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LG생활건강, 촉촉 플럼핑 ‘구찌 글로스 아 레브르’ 출시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