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피알, 메디큐브 앞세워 최고 실적 갱신...IPO 주관사도 선정
입력 2022.11.14 16:24 수정 2022.11.14 16:43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에이피알(대표이사 김병훈)이 2022년 3분기 역대 최대영업 이익을 기록하며 창사 이래 최고의 실적을 갱신했다고 14일 밝혔다.
 
에이피알은 14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 공시를 통해 22년도 3분기 매출 953억 원, 영업이익 125억 원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에이피알 3분기 누적 매출은 2,695억 원, 영업이익 185억 원으로 2021년 실적을 이미 넘어섰다.
 
에이피알은 3분기 실적의 가장 큰 특징으로 매출 성장세 유지 속 영업이익의 대폭 개선을 꼽았다. 에이피알은 이로서 4분기 실적 결과에 따라 연 매출 4,000억 원과 영업이익 300억 원 시대도 기대하고 있다.
 
에이피알 실적의 가장 큰 원동력은 더마 코스메틱 브랜드 메디큐브다.  ‘더마 EMS샷’, ‘유쎄라 딥샷’, ‘ATS 에어샷’ ‘부스터 힐러’ 4종 구성의 에이지알 뷰티 디바이스는 상반기 TV 광고를 중심으로 대규모 미디어 캠페인을 펼쳐 홈뷰티 시장을 선점했다는 게 내부 평가다.
 
한편 에이피알은 신한투자증권을 기업공개(IPO) 대표 주관사로 선정하고 내년 예정인 상장 일정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14일 양사는 여의도 신한투자증권 타워에서 조인식을 갖고 대표주관계약을 체결했다.
 
에이피알 김병훈 대표는 “3개 분기 만에 지난해를 뛰어넘는 성적표를 공개한데 이어, 상장 대표 주관사도 선정할 수 있어 매우 기쁜 날"이라며 “멈춤 없는 성장을 통해 기업가치를 입증해가며, 내년 3분기 상장예비심사 신청을 차질없이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에이피알, 메디큐브 앞세워 최고 실적 갱신...IPO 주관사도 선정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에이피알, 메디큐브 앞세워 최고 실적 갱신...IPO 주관사도 선정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