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확진 ‘휴일에도’ 3,309명…위중증 629명
수도권 2,524명‧비수도권 762명‧해외유입 23명
이주영 기자 jylee@yakup.com 플러스 아이콘
입력 2021.11.29 10:48 수정 2021.11.29 10:49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29일 0시 기준 국내 확진자 현황,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신규 확진자 수가 휴일 영향에도 3,000명을 넘어섰다. 위중증 환자 역시 평일보다 다소 감소했지만 600명대를 유지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 청장)는 29일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3,286명, 해외유입 사례는 23명이 확인돼 총 신규 확진자는 3,309명, 총 누적 확진자는 44만4,200명이라고 밝혔다. 

방대본에 따르면 재원중 위중증 환자는 629명, 사망자는 32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3,580명, 치명률은 0.81%이다. 

지역별 확진자 현황을 살펴보면 수도권에서는 서울 1,386명, 경기 905명, 인천 233명 등 총 2,524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비수도권에서는 부산 144명, 대구 87명, 경남 85명, 경북 67명, 광주 61명, 강원 55명, 충남 50명, 전북 49명, 대전‧제주 43명, 충북 33명, 전남 28명, 세종 15명, 울산 2명 순으로 총 762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한편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29일 0시 기준 1차 접종은 965명으로 총 4,251만1,121명이 1차 접종을 받았고, 이 중1,777명이 기본접종을 완료해 총 4,090만2,753명이 기본접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추가접종은 2,561명으로 총 284만5,397명이 추가접종을 받았다. 

추진단에 따르면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의심돼 신고된 사례는 총 38만5,909건(신규 513건)으로, 이 중 96.4%인 37만2,002건은 예방접종 후 흔하게 나타날 수 있는 근육통, 두통, 발열, 오한, 메스꺼움 등으로 나타났다. 

반면 아나필락시스 의심 사례 1,525건(신규 0건), 주요 이상반응 사례는 신경계 이상반응 등 1만1,443건(신규 11건), 사망 사례 939건(신규 0건)이 신고됐다. 
전체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코로나19 신규확진 ‘휴일에도’ 3,309명…위중증 629명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코로나19 신규확진 ‘휴일에도’ 3,309명…위중증 629명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