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지노믹스, 고유 ‘원형 RNA’ 원천기술 미국 특허 등록
입력 2024.03.26 15:28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알지노믹스(대표 이성욱)는 효율적이며 간단하게 원형 RNA를 제조할 수 있으며 기존의 기술 한계점을 극복한 ‘자가환형화 RNA 구조체’ 플랫폼 원천기술에 대한 미국 특허가 등록됐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특허등록(등록번호 11939580)은 본 기술에 대하여 한국에 이은 2번째 특허 등록이다. 유럽, 일본, 중국, 호주, 캐나다, 싱가포르, 이스라엘, 브라질에도 출원을 완료했다.

알지노믹스에 따르면 원형 RNA (Circular RNA 혹은 circRNA)는 mRNA 백신 등에 활용되는 선형 RNA와 달리 닫힌 구조로 되어 있으므로 핵산분해효소에 대해 뛰어난 안정성을 가지며, 특허로 보호된 값비싼 변형 핵산을 이용하지 않아도 원치 않는 면역반응 유도 및 단백질 발현에 영향이 없다.

2023년도 'Molecular Therapy: Nucleic Acids' 저널에 실린 알지노믹스 고유의 ‘자가환형화 RNA 구조체’의 메커니즘.©알지노믹스

알지노믹스는 기존의 그룹 I 인트론 라이보자임(Group I intron ribozyme) 기반 PIE (Permuted Intron-Exon) 방법을 통한 RNA 원형화 기술과는 근본적으로 다른 말단 자가표적 및 접합반응(end-to-end self-targeting and splicing)을 디자인해 새로운 자가환형화 (self-circularization) 플랫폼 기술을 개발했다(그림). 

가장 주목할 점은 기존의 PIE 방법으로는 원치 않는 염기서열이 최종 산물인 원형 RNA에 남는다는 한계점이 있는 데 반해, 알지노믹스 RNA 원형화 기술은 자가환형화 반응 후 GOI (gene of interest) 이외의 특정 염기서열들이 원형 RNA에 흔적으로 전혀 남지 않는다는 점이라고 알지노믹스 관계자는 강조했다. 또한 고유의 자가환형화 기작의 특성상 PIE 방법과는 다르게 자가환형화 효율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디자인이 가능해 PIE 방법보다 현저히 높은 자가환형화 및 정제 수율을 얻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알지노믹스의 라이보자임 기술은 RNA 구조체로부터 자동으로 그리고 효율적으로 자가환형화가 되기에 부가적인 효소 반응이나 화학반응 없이 원형 RNA를 제작할 수 있는 장점도 보유하고 있다.

알지노믹스 이경현 수석 연구원은 “최종 등록된 특허에선 자가환형화 RNA 구조체의 구성요소들을 기능에 따라 기술하고 실시예의 특정 서열로 한정 짓지 않음으로써 광범위하게 권리를 인정받았다”고 말했다.

알지노믹스 이성욱 대표는 “미국 특허 등록을 계기로 빠른 상용화를 위해 자가환형화 및 정제 효율의 고도화를 통한 대량생산 공정기술 확립과 함께 원형 RNA를 이용한 다양한 응용 및 적응증 연구들을 수행 중”이라며 “이를 위해 국내외 다양한 관련 기관들과 협력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알지노믹스, 고유 ‘원형 RNA’ 원천기술 미국 특허 등록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알지노믹스, 고유 ‘원형 RNA’ 원천기술 미국 특허 등록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