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 2024년도 정기 총회 개최
제5기 오상훈 이사장 선출과 함께 산업성장을 위한 전략 제시
입력 2024.02.28 09:59 수정 2024.02.28 10:08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 2024년도 정기 총회 현장.©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

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KoBIA)는 27일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서울 강남구 소재)에서‘2024년도 정기 총회’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정기 총회에서 협회는‘23년도 사업결과 보고 및 ‘24년도 사업계획을 발표하는 동시에, 신규임원의 선출 및 임원의 중임, 정관개정안 등의 사항을 의결했다. 특히 이번 총회에서는 맥킨지 앤 컴퍼니(McKinsey & Company)의 임정수 파트너가 ‘2024년 바이오&헬스케어 트렌드에 근거한 혁신을 위한 새로운 패러다임의 전개’를 주제로 강연하며, 회원사들의 전략적 성장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제시했다.

또한 K-바이오·백신 펀드 운용사 중 하나인 프리미어파트너스(Premier Partners)의 조현무 이사가 ‘프리미어 IBK KDB K-바이오 백신 투자조합’에 대한 발표를 통해 조합운용 전략 및 프로세스를 소개하고, 회원사들의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투자펀드에 대한 이해를 도왔다.

한편 이번 총회에서는 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 제5기 이사장으로 ‘차바이오텍 오상훈 대표’를 선출했다. 

오 이사장은 “세포치료제, 유전자치료제 등 차세대 바이오의약품이 중요한 시장으로 주목받고 있고, 정부도 산업발전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며 “협회도 국내 바이오의약품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회원사의 의견과 애로사항에 귀 기울이는 전략적 동반자로서 함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 이정석 회장은 오 이사장의 취임에 감사 인사를 건네며 “2024년에도 협회는 정부와 업계를 연결하고 조율하는 교량으로서 역할하며, 회원사 여러분의 노력이 꽃 피우고 결실을 맺을 수 있는 값진 도약의 한 해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총회에서는 신임 이사장 선임과 함께, 홍천표 지아이셀 대표이사, 한선호 휴젤 대표이사, 백영옥 유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가 신임 이사로 선출됐다. 최석근 아이진 대표이사가 신임 감사로 선출됐다.

한편 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는 2011년 창립하여 우리나라 바이오의약품 산업의 국제 경쟁력 향상을 위해 회원사를 지원하는 파트너로서, 국내 바이오의약품 대표 민관협의체인 다이나믹바이오 운영, 규제 및 정책 제안, 글로벌 네트워킹 지원 등 바이오헬스 산업을 대표하여 기업과 규제기관을 잇는 핵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 2024년도 정기 총회 개최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 2024년도 정기 총회 개최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