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아이이노베이션, 알레르기 치료제 ‘GI-301’…대한민국신약개발상 기술수출상 수상
알레르기 치료제 GI-301 2건 조 단위 기술이전 성공…유한양행 1조 4,090억원, 일본 마루호 2,980억원 규모
입력 2024.02.27 14:50 수정 2024.02.27 14:57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혁신신약개발기업 ㈜지아이이노베이션(대표이사 이병건, 홍준호)은 알레르기 치료제 ‘GI-301’이 제25회 대한민국신약개발상(KNDA: Korea New Drug Award) 기술수출상을 수상한다.

지아이이노베이션의 알레르기 치료제 ‘GI-301’은 기존의 항 IgE 항체인 로슈-노바티스 ‘오말리주맙’과 비교해 혈중 IgE 수치가 매우 높은(> 700 IU/mL) 환자군에서 △강력하고 지속적인 IgE 활성 억제 △ 알레르기를 유발하는 자가항체 활성 억제 △낮은 부작용으로 6세 이하 소아 사용 가능 등 알레르기 시장의 미충족 수요를 충족시키는 약물이다. 이 같은 결과는 최근 열린 미국 알레르기천식 면역학회(AAAAI)에서 발표됐다.

뿐만 아니라 GI-301은 혈중 IgE를 원천 차단해 알레르기 유발 사이토카인 IL-4, IL-5, IL-13, IL-31을 감소시킴으로써 천식, 아토피 피부염 등 다양한 알레르기 적응증 확장이 가능하다.

이 같은 효과를 바탕으로 지난 2020년 7월 ㈜유한양행과 전임상 단계에서 1조 4,090억원 규모 일본 지역을 제외한 글로벌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으며, 2023년 10월 임상 1상 단계에서 일본 제약사인 마루호와 약 2,980억원 규모 일본 내 개발 및 상업화에 대한 기술이전 계약을 추가로 체결했다.

특히 유한양행과 체결한 글로벌 기술이전 계약 경우, 유한양행이 GI-301의 글로벌 사업권을 제3자에 이전 시 수익금 50%를 지아이이노베이션이 수령하게 돼 있어 이를 통한 추가 수익도 기대되고 있다.

장명호 지아이이노베이션 임상전략 총괄(CSO)는 “이번 수상을 통해 GI-301의 기술성을 인정받게 돼 기쁘다”며 “현재 유한양행과 임상 1b상이 국내에서 순항 중이며 GI-301(YH35324) 글로벌 기술이전이 빠른 시일 내 가능할 수 있도록 임상 진행에 많은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보건복지부,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대한민국신약개발상은 대한민국 바이오헬스 산업 발전과 신약연구개발 의욕 고취를 위해 매년 개최되는 행사로 1999년 제정됐다. 시상 심사는 총 3회에 걸쳐서 자격요건, 신규성, 기술수준, 부가가치성, 기술∙시장 경쟁력, 국민보건향상 기여도 등에 대해서 객관적이고 엄정하게 실시된다. 시상 부문은 신약개발, 기술수출 2개 부문이며 시상식은 오는 29일 진행될 예정이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지아이이노베이션, 알레르기 치료제 ‘GI-301’…대한민국신약개발상 기술수출상 수상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지아이이노베이션, 알레르기 치료제 ‘GI-301’…대한민국신약개발상 기술수출상 수상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