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테오닉, ‘2024 미국 정형외과 학회’ 참가… 해외 수출비중 50% 돌파 도전
스포츠메디신, 외상/상하지 제품군, 척추 임플란트 제품군 소개
입력 2024.02.22 08:46 수정 2024.02.22 08:53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정형외과용 임플란트 기업 오스테오닉이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지난 2월12일부터 16일까지  개최된 ‘2024 미국 정형외과 학회(AAOS)’에 참가해  ‘스포츠메디신(Sports Medicine)’ 제품군과 ‘CMF(두개골/안면)’ 제품군, 외상/상하지(Trauma & Extremities)’ 제품군, 척추 임플란트 제품군을 학회 참가자들에게 소개했다.

오스테오닉의 정형외과용 임플란트 제품들은 골절부위를 정렬하거나 골절된 뼈의 고정 및 제거된 뼈를 대체 또는 관절과 연조직 연결 등에 사용하는 의료기기다, 오스테오닉은 기존에 많이 사용되는 금속(티타늄) 소재 제품 뿐만 아니라 기술적 진입장벽이 높은 생분해성 복합소재(생체 소재) 제품 라인업도 모두 갖추고 있다.

회사 측에 따르면 기존 금속 소재 제품들은 완치 후 임플란트를 제거하기 위한 2차 수술이 필요하지만, 생분해성 복합소재는 체내에서 자연 자연 분해되는 소재이기 때문에 수술 후 해당 제품을 제거하기 위한 2차 수술이 필요 없다. 특히 오스테오닉 생분해성 복합소재는 골형성 유도 기능이 있어 수술 부위에 뼈가 빨리 자라도록 도움을 주며, 생분해성 소재 약점으로 꼽혀 온 강도 문제도 기술적으로 극복했다.

오스테오닉이 개발한 제품 대부분은 미국 FDA, 유럽 CE인증, 한국 식품의약품안전처 등의 승인을 받았으며,  전 세계 58개국 83개 대리점을 통해 글로벌 매출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전체 매출액에서 수출이 차지하는 비중은 2021년 39.6% 였지만, 2023년 45.9%로 수출 비중도 빠르게 확대되고 있다.

특히 정형외과용 의료기기 글로벌 2위 기업인 ‘짐머 바이오메트(Zimmer Biomet)’와 ‘비 브라운(B.Braun)’ 글로벌 파트너로, 해당 기업들에 자사 제품을 OEM, ODM 방식으로도 공급하고 있다.

회사 이동원 대표이사는 “오스테오닉은 정밀가공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 제품 경쟁력을 갖고 있다. 기술력과 제품에 대한 호평으로 글로벌 기업들과 글로벌 독점공급 계약을 체결했을 뿐만 아니라, 2022년과 2023년 각각 매출 성장률 27.1%, 40%를 달성해 고속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며 “글로벌 주요 학회에 지속적으로 참가해서 신규 대리점 및 의사 고객 발굴을 꾸준히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미국 정형외과 학회는 1933년 설립 된 세계 최대 정형외과 학회로, 3만 9천 명 이상의 정형외과 의사 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오스테오닉, ‘2024 미국 정형외과 학회’ 참가… 해외 수출비중 50% 돌파 도전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오스테오닉, ‘2024 미국 정형외과 학회’ 참가… 해외 수출비중 50% 돌파 도전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