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보존제약, 지난해 매출액 713억원...‘흑자전환'
입력 2024.02.21 13:40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비보존제약은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액이 713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20.7% 증가했다고 21일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27억원으로 흑자로 전환했다.

회사는 비수익 사업이었던 광사업헬스케어 사업부를 정리하고 제약 사업에만 집중한 성과가 가시화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회사에 따르면 사업 부문별로는 전문의약품(ETC) 사업부가 지난해 전체 매출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며 견고한 실적을 이어갔다셀타플루 등 호흡기 의약품은 독감 유행에 따라 판매량이 급증했으며 이외에도 아토르바스타틴정(고지혈증), 제이비카정(고혈압), 콜린세레이트정(뇌기능 개선제), 다파로진정(당뇨치료제등 만성질환 치료제가 호실적을 견인했다.

수탁생산 사업(CMO)은 전년 대비 27%의 외형 성장을 달성하며 본격적인 성장기에 돌입했다주력 생산 제품인 액제 및 시럽제에 대한 생산 설비 증대와 신규 수탁처 확보 효과가 컸다더불어 일반의약품(OTC) 사업부문 역시 지난해 유한양행과 피로회복제라라올라액에 대한 독점공급계약을 체결하며 전년 대비 186% 매출 상승을 이뤘다.

회사 관계자는체질 개선을 통한 실적 향상은 올해도 지속할 것이라고 전망하며특히 올해 비마약성 진통제 어나프라주(오피란제린판매 허가 시 본격적인 실적 퀀텀 점프를 이루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비보존제약은 지난해 11월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비마약성 진통제 어나프라주(오피란제린)에 대한 품목허가를 신청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비보존제약, 지난해 매출액 713억원...‘흑자전환'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비보존제약, 지난해 매출액 713억원...‘흑자전환'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