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리언트, 독일 대학 연구소와 '새로운 헤르페스 바이러스 치료제' 개발 논문 발표
바이러스를 직접 타깃하지 않는 인체 타깃 바이러스 치료제 개발 새 지평 열어
입력 2024.01.26 10:04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큐리언트는 23일 제약 연구 전문 학술지인 파마슈틱스(Pharmaceutics)지에 ‘An Antiherpesviral Host-Directed Strategy Based on CDK7 Covalently  Drugs: Target-Selective, Picomolar-Dose, Cross-Virus Reactivity’라는 제목의 논문을 게재했다고 26일 발표했다.

이 논문은 유럽 최고의 이공계 대학 중 하나인 프리드리히 알렉산더 대학(Friedrich-Alexander-Universitat, FAU) 및 유수의 유럽 연구기관들과의 공동 연구를 통해 발표됐다.

큐리언트가 항암제로 개발하고 있는 CDK7 저해제의 기전을 바탕으로 사람 단백질을 저해해 항바이러스 효능을 발휘하는 신약 개발에 있어서 놀라운 가능성을 제시한 논문으로 평가된다.

이 논문에서는 큐리언트가 보유하고 있는 CDK7 저해제 포트폴리오 중 QRS6, 7, 9 화합물이 사람 거대세포 바이러스(human cytomegalovirus, HCMV)에 전에 보지 못했던 수준의 효능을 보이며, 이 효능이 HCMV 뿐만 아니라 HCMV의 변이 및 다른 헤르페스 바이러스에서도 유지된다고 밝혔다. 

HCMV는 선진국 기준 약 60%의 성인이 이미 감염된 바이러스로 장기 이식 환자와 같이 면역이 약해진 경우 치명적으로 작용하는 바이러스성 질환이다. 현재 일본 다케다의 리브텐시티나 미국 머크사가 개발한 프레미비스주와 같은 항바이러스제로 치료가 이뤄지고 있으며, 항 HCMV 바이러스제제 시장은 2조원 정도로 추정된다. 

큐리언트에 따르면 QRS6이 일반 HCMV 뿐만 아니라 기존 치료제에 내성이 생긴 경우 및 다른 헤르페스 바이러스도 모두 치료할 수 있는 효능을 보였다. 이는 항바이러스제가 바이러스 자체가 가지고 있어 변이에 취약한 타깃이 아닌, 바이러스가 이용하는 사람 단백질을 타깃으로하는 새로운 항바이러스제 개발 전략을 사용했기에 가능한 일이다.

큐리언트 관계자는 “큐리언트는 첨단 과학을 새로운 질병치료와 접목하는 연구 개발에 특화 되어있는 바이오회사”라면서 “이번 신개념 항바이러스제 연구 결과도 수년간 세계 유수의 연구 기관들과 조용히 연구 개발에 전념해온 결과 중 하나이며, 앞으로도 새로운 개념의 치료제 개발하여 상업화하는데 전념할 것” 이라고 밝혔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큐리언트, 독일 대학 연구소와 '새로운 헤르페스 바이러스 치료제' 개발 논문 발표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큐리언트, 독일 대학 연구소와 '새로운 헤르페스 바이러스 치료제' 개발 논문 발표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