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마스테” 인도, 글로벌 의료관광 핵심으로 급부상 중
저렴한 비용, 독특한 의료환경 앞세워 성장 가도
입력 2024.01.23 06:00 수정 2024.01.23 06:00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인도가 세계적으로도 급성장 중인 의료관광 산업의 선두 주자로 부상하고 있다. ©픽사베이

인도가 세계적으로도 급성장 중인 의료관광 산업의 선두 주자로 부상하고 있다낮은 비용과 득특한 의료환경을 내세워 2027년까지 연평균 성장률 34.92%를 기록, 26703700만 루피(42970억원)의 수익을 거둘 것으로 예상했다.

시장조사기관 글로벌데이터(Global Data)에 따르면글로벌 의료관광 시장규모는 약 3191000달러(426892억원)이며인도는 글로벌 의료관광 시장의 약 6.5%를 차지하고 있다.

인도 공공기관 싱크탱크인 NITI Ayog는 인도 경제가 의료가치여행(Medical Value Travel, MVT) 및 웰니스 관광으로 2026년까지 90억 달러(12400억원)의 추가 수익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해외 매체 BW 헬스케어월드닷컴은 인도 의료관광의 특징으로 낮은 가격과 독특한 의료환경을 꼽았다인도의 의료비는 태국인도네시아싱가포르홍콩보다 훨씬 저렴해 아시아에서 가장 낮은 수준이라는 게 이 매체 설명이다때문에 인도상공회의소(FICCI) 공식 데이터에 따르면 심장수술성형수술치과 치료 등과 같은 의료시술은 세계에서 가장 많은 의료관광객을 유치하고 있다 

이 매체에 따르면 인도의 치과 임플란트 비용은 1000 달러 정도로 미국의 2800 달러태국의 3636달러와 비교해 상당히 저렴하다또 혈관 안쪽으로 2~3㎜의 가는 관을 삽입한 다음 조영제를 써서 혈관 상태를 확인하고 풍선카테터를 넣어 좁아진 부위를 넓히는 혈관성형술은 미국 5700 달러태국 3788 달러인데 반해 인도는 3300 달러에 불과하다

또 다른 특징은 독특한 의료환경이다인도는 200가지 이상의 의료환경을 제공하며 국제의료기관평가위원회(JCI) 인증을 받은 40개 이상의 의료시설과 NABH(National Accreditation Board For Hospitals and Healthcare Providers) 인증 병원을 1400개 이상 보유하고 있다.

인도 의료시장은 세계 10위권이며 이외 웰니스 관광 시장 12아시아 태평양 지역 5위권을 차지하고 있다이처럼 인도의 의료 산업은 현대적인 수준인데 여기에 아유르베다요가 등 전통 시스템을 완벽하게 통합하고 있다는 게 이 매체가 강조한 독특한 인도만의 의료환경이다

업계 전문가들은 최고 수준의 의료 인프라잘 훈련된 의료 전문가비용 효율적인 치료 대안을 갖춘 인도가 고품질 의료 서비스를 찾는 사람들에게 매력적인 대안이 되고 있다고 강조하고 있다.

맥스 헬스케어 아나스 압둘 아지드 수석 이사 겸 마케팅 책임자는 "인도는 최근 의료 가치 여행에  인기 있는 선택지라며 코로나19 이후 사업이 완전히 회복돼 전년 대비 10% 성장했다"고 강조했다.

인도 정부는 의료 관광 활성화를 위해 3가지 핵심 분야에 우선순위를 두고 4년 내 수익을 3배 증가시켜 130억 달러(174135억원)로 늘리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이러한 우선순위에는 인도를 위한 웰니스 목적지로서 독특한 브랜드 구축의료 및 웰니스 관광 인프라 강화온라인 의료 관광 포털 구축을 포함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Global Care 라지브 타네자 창립자 겸 CEO인도 정부는 2028년까지 이 분야에서 5351000만 달러로 인도를 전 세계적으로 자리매김하는 게 목표라며 이런 성장은 공공 부문과 민간 부문 간의 협력으로 촉진될 것이며의료 인프라에 100% 외국인 직접 투자를 허용하고 재정적 인센티브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 “나마스테” 인도, 글로벌 의료관광 핵심으로 급부상 중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 “나마스테” 인도, 글로벌 의료관광 핵심으로 급부상 중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