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에피스, 글로벌 제네릭&시밀러 어워드서 '올해의 기업' 선정
2년 연속 아시아-태평양 지역 최고 기업으로 인정
입력 2023.10.26 14:03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GGB award 2023 수상 트로피.©삼성바이오에피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25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글로벌 제네릭 & 바이오시밀러 어워드 2023' 에서 '아시아-태평양 지역 올해의 기업(Company of the Year, Asia-Pacific)', '인허가 성과 우수 기업(Regulatory Achievement of the Year)'으로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글로벌 제네릭 & 바이오시밀러 어워드'는 제약 산업 정보 서비스 기업 사이트라인(Citeline)이 주최해 제네릭 및 바이오시밀러 업계에서 주목할 만한 경영 성과를 이룬 기업을 선정하는 연례 시상 행사다.

삼바이오에피스는 글로벌 바이오시밀러 업계 선도 기업으로서 지난 1년간 다양한 분야의 연구 개발과 상업화를 이룬 공로를 인정받아 2개 부문을 수상하게 됐다. 지난 5월 초고가 희귀질환 치료제 '솔리리스' 바이오시밀러(제품명: 에피스클리)의 유럽 품목 허가를 획득했으며, 최근 '루센티스' 바이오시밀러(제품명: 바이우비즈)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상호교환성(Interchangeability) 자격을 승인받았다.

또한 삼성바이오에피스는지난 7월에는 미국 시장에서 '휴미라' 바이오시밀러(제품명: 하드리마)를 출시했으며, 지난 4년간 미국 외 시장에서 약 680만개의 '휴미라' 바이오시밀러 판매 경험을 바탕으로 고품질 의약품을 통한 환자들의 치료 접근성 확대를 위해 노력 중이다.

한편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앞서 동 행사를 통해 2020년 '바이오시밀러 선도 기업(Biosimilar Initiative of the Year)', 2022년‘아시아-태평양 지역 올해의 기업(Company of the Year, Asia-Pacific)' 을 수상한 바 있다. 이로써 2년 연속으로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업계 최고 기업으로 인정받았다.

현재 삼성바이오에피스는 10종의 바이오시밀러 제품 및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으며, 자가면역ㆍ종양ㆍ안과ㆍ혈액학 분야의 7종의 제품을 허가받았다. 또한 후속 파이프라인 3종은 임상을 완료해 허가 절차를 추진 중이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삼성바이오에피스, 글로벌 제네릭&시밀러 어워드서 '올해의 기업' 선정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삼성바이오에피스, 글로벌 제네릭&시밀러 어워드서 '올해의 기업' 선정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