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산업 종사자 수 전년동기比 3.6%↑, ‘제약’ 증가세 지속
진흥원, 2분기 보건산업 고용 동향 발표
입력 2023.10.23 11:33 수정 2023.10.23 11:35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보건산업 종사자 수 추이.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올해 2분기 보건산업 고용은 순풍을 유지했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차순도)은 올해 2분기 보건산업 고용동향을 발표했다.

올해 2분기 보건산업 종사자 수는 104만2000명으로 전년 동기대비 3.6%인 3만6000명 증가했다.

보건산업 전반에 걸쳐 여성 종사자 수 증가율이 남성보다 0.8%p 높았으며, 특히 제약산업 분야 여성 종사자 수 증가율이 5.3%로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60세 이상의 종사자 수는 전년동기대비 11.2% 상승하는 등 타 연령층에 비해 높은 증가세를 보였다. 29세 이하 청년층 종사자 수는 전년 동기대비 2.0% 감소하며 지난해 2분기 이후 마이너스 성장률을 보였다.

근속기간이 ‘5년 미만’인 종사자는 71.7%인 74만7000명으로 가장 많았다. 특히 의료서비스 분야의 ‘5년 미만’ 종사자 비중(74.0%)이 타 산업 분야 대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산업별로는 의료기기 분야 종사자 수 증가율(전년 동기대비)이 3.8%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어 의료서비스(+3.7%), 제약(+3.2%), 화장품(+2.6%) 분야 순으로 증가율이 높게 나타났다.

제약산업 종사자 수는 전년동기대비 3.2% 증가한 8만명으로, 지난해 2분기 이후 1~2%대 수준을 유지하던 증가율이 다시 3%대로 반등했다. ‘한의약품 제조업’ 종사자 수는 전년 동기대비 13.1%로 가장 크게 증가한 반면, ‘의약용 화합물 및 항생물질 제조업’ 종사자 수는 0.8% 감소하며, 지난해 1분기 이후 마이너스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의료기기산업 종사자 수는 전년 동기대비 3.8% 증가한 6만1000명으로 코로나19 엔데믹화에 따른 체외 진단기기 수요 감소에도 불구하고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다. 다만 증가율은 전년 동기대비 1.9%p 하락했다.

의료기기산업 종사자의 41.2%를 차지하고 있는 ‘그외 기타 의료용 기기 제조업’ 종사자 수 증가율이 5.1%로 가장 높았으며, 이어 ‘치과용 기기 제조업’(+4.4%) ‘방사선 장치 제조업’(+4.2%) 등 순으로 나타났다.

화장품산업 종사자 수는 전년 동기대비 2.6% 증가한 3만7000명으로 최근 3년간 종사자 수 증가율 중 가장 높은 값을 기록했다. ‘30인 이상 300인 미만’ 사업장의 종사자 수가 전년 동기대비 6.4% 증가하면서 화장품산업 종사자 수 증가에 영향을 준 것으로 분석된다.

의료서비스산업(병·의원 등 포함) 종사자 수는 전년 동기대비 3.7% 증가한 86만3000명으로 전체 보건산업 종사자의 82.9%를 차지했다. ‘한방병원’ 종사자 수 증가율이 11.8%로 가장 높았으며, 그 다음 ‘일반의원’ 6.8%, ‘종합병원’ 6.6% 등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보건산업 신규 일자리는 1만1372개 창출됐으며, 보건의료 종사자가 포함된 의료서비스 분야에서 88.5%인 1만60개로 가장 많았으며, 그 뒤로 제약 511개, 의료기기 483개, 화장품 318개 순으로 나타났다.

직종별로는 ‘보건·의료 종사자’ 신규 일자리 수가 37.6%인 4272개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서 ‘간호사’ 2580개(22.7%), ‘의사, 한의사 및 치과의사’ 1180개(10.4%), ‘의료기사·치료사·재활사’ 1066개(9.4%), ‘제조 단순 종사자’ 393개(3.5%) 순으로 분석됐다.

진흥원 한동우 보건산업혁신기획단장은 “올해 2분기 보건산업 고용은 전산업 대비 높은 증가세를 보였고, 특히 의약품과 화장품 분야 고용의 증가 폭이 컸다”며 “업종별, 성별, 연령별로 명암이 엇갈렸으며, 고용의 감소세를 보이는 분야에 대한 면밀한 모니터링과 분석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보건산업 종사자 수 전년동기比 3.6%↑, ‘제약’ 증가세 지속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제도]보건산업 종사자 수 전년동기比 3.6%↑, ‘제약’ 증가세 지속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