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테카바이오, 대전 둔곡에 'AI 바이오 슈퍼컴센터' 준공
10월 말 본격 가동…1만 대까지 증설 계획
입력 2023.10.05 10:09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신테카바이오 AI 슈퍼컴센터 조감도.©신테카바이오

AI신약개발 전문기업 신테카바이오(대표 정종선)는 대전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 거점 지구인 둔곡 지구 내에 건립한 AI 바이오 슈퍼컴(AI Bio Supercom, ABS)센터의 사용승인을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 2022년 5월 첫 삽을 뜬지 약 1년 5개월 만이다.

신테카바이오 ABS센터는 대전 둔곡지구 연구 용지 1만200㎡(대지 3000평 규모)의 부지에 연면적 3954.54㎡, 건축면적 1387.39㎡에 지상 4층 규모로 준공됐다. 기존에 구로 센터에 있던 슈퍼컴퓨팅 장비 이동 작업을 마무리하고 장비 사용 재개 및 안정화 단계를 거쳐 10월 말 본격 가동될 예정이다.

ABS센터는 친환경·고효율을 지향하며 ‘흰개미집 구조’에 기반한 자연대류 구조 열 배출 방식 설계를 적용했다. 데이터센터의 에너지효율 평가 지표인 전력 사용효율(PUE)은 데이터센터 연 실사용 전력량을 필요 전력량으로 나눠 계산하는 수치인데, 1에 가까울수록 높은 에너지효율을 의미한다. 신테카바이오 ABS센터도 에너지효율을 극대화해 PUE 목표치를 1.1 수준으로 설정할 예정이다.

이 센터에는 소방청고시 제2022-41호(2022.11.25) 화재안전기준(NFSC 107A)에 의거한 불활성기체 소화설비를 적용했다. 또 인체에 무해한 가스를 사용해 안전하다는 장점이 있다. 소방 설비도 6곳으로 나누어져 있어 특정 섹터를 사용하지 못하게 되면 데이터센터가 정상 작동되도록 설계돼 있다.

회사는 ABS센터가 새롭게 가동되는 시점을 기점으로 △기존의 딥매처를 활용한 원스톱 서비스(DDC 서비스)를 강화하고 △주요 플랫폼 및 서비스를 모듈화해 서비스형소프트웨어(SaaS) 형태로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서비스형소프트웨어(SaaS) 모델 출시 일정은 내년 초로 보고 있으며, 해당 서비스들은 구독 기반의 요금제를 적용해 고객사 니즈에 따라 연간 1천달러부터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신테카바이오 정종선 대표이사는 “친환경·에너지 고효율·안전성 측면에 주안점을 둔 ABS센터를 큰 이슈 없이 준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면서 “자체 구축한 ABS센터 및 인프라는 AI 신약 플랫폼을 고도화하는 것은 물론 국내외 제약사들과 계약을 맺고 서비스 공급하는 데에 중요한 초석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정 대표는 “ABS센터 준공으로 글로벌 비즈니스의 토대가 마련된 만큼 현재 진행 중인 비즈니스 딜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이른 시일 내 구체적인 성과를 보여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신테카바이오, 대전 둔곡에 'AI 바이오 슈퍼컴센터' 준공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신테카바이오, 대전 둔곡에 'AI 바이오 슈퍼컴센터' 준공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