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바이오사이언스, '글로벌 마이크로바이옴 분석 서비스' 본격화
‘마이크로바이옴 데이터 활용을 위한 EzBiome’ 주제로 워크숍 열려
입력 2023.07.28 09:21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CJ바이오사이언스 천종식 대표가 서울 중구 본사에서 26일 열린 워크숍에서 환영사를 하고있다.©CJ바이오사이언스

CJ제일제당의 레드바이오(Red Bio, 제약·헬스케어) 독립법인인 CJ바이오사이언스(대표 천종식)가 글로벌 마이크로바이옴 분석 서비스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

CJ바이오사이언스는 글로벌 프리미엄 마이크로바이옴 분석 플랫폼인 ‘이지바이옴 바이오인포매틱스 앱(가칭, EzBiome Bioinformatics App, 이하 EzBiome)’ 활용에 관한 워크숍을 서울 중구에 있는 CJ바이오사이언스 본사에서 성공리에 마쳤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워크숍은 ‘마이크로바이옴 데이터 활용을 위한 EzBiome’을 주제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미생물학 분야의 KOL(Key Opinion Leader)들과 대학병원, 연구 기관 및 업계 관계자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임상과 진단 분야에서 미생물 동정과 플랫폼 활용 사례 △프리미엄 분석 서비스 기능 소개 및 시연 △사례 분석 등이 진행됐다.        

‘EzBiome’은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방식의 프리미엄 미생물 생명정보분석 플랫폼 서비스다. CJ바이오사이언스가 현재 운영 중인 플랫폼 ‘이지바이오 클라우드(EzBioCloud)’를 임상과 감염진단 분야까지 활용할 수 있도록 기능을 강화했다. 또한 마이크로바이옴 데이터베이스를 고도화하고 전 세계 어디서든 대량의 데이터를 단시간에 분석할 수 있도록 처리 속도를 높였다. 특히 고객의 연구 분야별로 원하는 분석 결과를 생성할 수도 있어 연구의 정확성과 속도를 높이는 데 활용할 수 있다.

‘EzBiome’은 올해 7월부터 바이오 업계 관계자, 대학 교수 등 관계자들에게 일부 기능들을 오픈해 시범 서비스를 진행 중에 있으며, 전문가의 피드백을 반영해 내년 중 정식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CJ바이오사이언스는 정식 서비스 론칭 시에 AI를 활용해 마이크로바이옴 유전체를 분석하는 방식도 검토하고 있으며, 글로벌 미생물 데이터 분석 시장을 선도해 새로운 수익을 창출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CJ바이오사이언스 관계자는 “최근 병원 등에서 유전체 분석 서비스 보급이 확대되며 임상·감염 진단 분야에서 수요가 늘고 있어 관련 시장은 계속해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글로벌 수준의 마이크로바이옴 데이터 분석 기술을 바탕으로 한 차원 높은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CJ바이오사이언스, '글로벌 마이크로바이옴 분석 서비스' 본격화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CJ바이오사이언스, '글로벌 마이크로바이옴 분석 서비스' 본격화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