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루비엑스, GFFG사와 협력 중국 의료관광객 원스톱 서비스
중화판 인스타그램 ‘샤오홍슈’(小红书)와 서비스 이용 계약 체결
입력 2023.06.22 10:39 수정 2023.06.22 18:01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그루비엑스(대표 권규범)는 최근 국내에 도넛 열풍을 몰고온 ‘노티드’로 유명한 외식기업 GFFG(대표 이준범)와 손잡고 중화판 인스타그램인 ‘샤오홍슈’(小红书) 서비스 이용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권규범 그루비엑스 대표는 “중국 관광객이 한국에 도착한 순간부터 병원, 호텔, 미용, 외식분야까지 원스톱으로 중국 현지화 된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서비스 분야를 늘려가는 중이다. 첫 번째는 포화된 국내 의료시장에 중국인 의료 관광객을 유치시키는 일이었고, 두 번째는 중국 관광객이 주로 찾는 루트에 F&B 오프라인 매장을 활성화시키는 것”이라고 전했다.

그루비엑스는 식품, 패션, 뷰티, 건강식품 등 소비재 브랜드사를 대상으로 숏폼 콘텐츠 기반의 도우인 커머스 입점을 돕고 있다. 콘텐츠 제작, 퍼포먼스 영상 제작, 라이브 커머스, 제품 세일즈 등 운영 대행 서비스를 제공하여 국내 브랜드와 중국 유저를 연결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침체된 국내 의료시장에 중국인 의료 관광객 유치와 F&B 오프라인 매장을 활성화시킬 길이 열릴것으로 기대된다.

권 대표는 “지난달 샤오홍슈 채널관리 서비스를 공식 론칭한 그루비엑스는 국내 브랜드들의 중국 SNS플랫폼 최적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그루비엑스의 샤오홍슈 서비스는 지난 4월부터 국내 의료기관과 협업해 서비스 검증기간을 거쳤으며, 의료기관으로부터 긍정적 피드백을 받고 있다. 이번 샤오홍슈 서비스 오픈을 계기로 평일 낮 시간대 침체된 국내 관광 상권을 되살리기 위해 중국인 대상 원스톱 의료관광 서비스와 외식분야까지 활성화시킬 예정”이라고 밝혔다.

GFFG는 F&B 시장에서 다양한 맛과 콘셉트를 지닌 브랜드를 선보였다. 현재 11개 외식 브랜드를 운영 중이며, 자체 IP(지식재산권)를 바탕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특히 지난해에는 약 1000억원에 육박하는 매출액을 기록하는 등 빠르게 성장해 나가고 있다.

‘샤오홍슈’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기능과 온라인쇼핑몰을 결합한 중국의 이커머스 앱 서비스로 인기를 끌고 있는 소셜 플랫폼이다. ‘샤오홍슈’는 중국판 인스타그램으로 20대 여성 사용자가 전체 활성 사용자의 80%에 이르며, 중국 MZ세대에게 위치기반 검색엔진으로 사용되고 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그루비엑스, GFFG사와 협력 중국 의료관광객 원스톱 서비스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그루비엑스, GFFG사와 협력 중국 의료관광객 원스톱 서비스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