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리어드 항HIV약 ‘레나카파비르’ 日 승인신청
입력 2023.06.05 11:36 수정 2023.06.05 14:33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길리어드 사이언스는 다제내성 HIV-1 감염증 치료약 레나카파비르를 일본에서 승인신청했다고 최근 발표했다

 

승인이 내려지면 항HIV제로서는 일본 최초의 캡시드저해제이자 연 2회 투여 치료가 가능해진다.  선택지가 가능해 진다

 

길리어드에 따르면 레나카파비르는 기승인된 다른 항바이러스제와는 다른 복수의 과정에서 작용기전을 갖는다. in virto 시험에서는 현재의 다른 클래스와의 교차 내성은 인정되지 않았다이에 따라 레나카파비르는 기존의 항바이러스제로 충분히 바이러스 억제를 할 수 없는 HIV 양성자에게 연 2회 투여의 새로운 치료 선택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승인신청은 다제 치료력이 있는 다제내성 HIV-1 양성자를 대상으로 하는 최적의 백그라운드 레지멘과 병용에서 레나카파비르를 6개월마다 피하 투여했을 때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평가하는 제2/3상 무작위화 위약대조 다시설 공동시험 데이터에 기초했다

 

레나카파비르는 지난해 9월 유럽에서 세계최초로 승인을 취득했으며올해 1월에는 미국에서도 승인됐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글로벌]길리어드 항HIV약 ‘레나카파비르’ 日 승인신청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글로벌]길리어드 항HIV약 ‘레나카파비르’ 日 승인신청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