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라클, 서울대 약대와 궤양성대장염 신약후보 'CU104' 임상 개발
서울대 약학대학 이주연 교수 임상약학 연구실과 산학협력
입력 2023.04.05 18:04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큐라클(대표이사 유재현)은 궤양성 대장염(Ulcerative Colitis) 치료제 CU104 임상개발과 관련해 서울대학교 약학대학 임상약학 연구실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지난 4일 진행된 협약식에는 서울대학교 약학대학 이주연 교수를 비롯해 큐라클 유재현 대표, 김판경 임상개발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신약개발 연구 협력을 통한 R&D 활성화 △연구개발 활동을 통한 공동 과제 추진 △공동 연구 및 국내외 사업 참여를 통한 양 기관의 혁신과 발전 △기술, 인재의 협력과 교류를 통한 상호 발전 등을 추진한다.

연구 협력은 CU104를 비롯해 큐라클이 개발 중인 신약의 임상시험 결과해석, 이후 임상 디자인 설정 지원 등을 목표로 진행될 예정이다.

서울대학교 약학대학 이주연 교수는 “신약개발 경쟁 가속화로 국내 신약이 글로벌로 진출하는데 중요한 기로에 선 지금 산학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대학이 확보한 우수한 인적자원과 인프라를 적극 활용해 국내 신약개발 활성화에 기여하고 약학 및 제약산업의 발전을 선도하겠다”고 전했다.

큐라클 유재현 대표는 “궤양성 대장염 치료제 시장은 글로벌 제약사들이 다양한 모달리티와 작용기전으로 각축을 벌이고 있어, 임상개발 단계부터 전문성을 융합해 과학적 타당성과 임상적 유효성을 극대화하고 ‘치료제의 가치’를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연구협력은 큐라클의 신약개발 역량이 세계 최고 수준의 연구중심 대학 서울대 약학대학 임상약학 연구실의 기술력, 인력과 만나 시너지를 발휘하는 의미 있는 첫걸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국내외 산학연, 기업 간 긴밀한 협력을 기반으로 신약 개발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큐라클, 서울대 약대와 궤양성대장염 신약후보 'CU104' 임상 개발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큐라클, 서울대 약대와 궤양성대장염 신약후보 'CU104' 임상 개발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