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아이바이옴, ‘노화 근육 질환 개선 마이크로바이옴 조성물’ 특허 등록
치매 위험 높이는 노인성 근감소증, 마이크로바이옴·천연물 복합 조성물로 개선 효과 입증
입력 2023.02.28 17:54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마이크로바이옴 신약개발 기업 지아이바이옴(대표 양보기, 대표 김영석)은 자체 개발한 항노화 및 노인성 근감소증(sarcopenia) 개선용 균주 조성물에 대한 물질 및 용도 특허를 국내 특허청으로부터 등록받았다고 지난 27일 밝혔다. 

이번 등록 결정으로 국내 독점적 권리를 확보한 기술은 지아이바이옴 자체 개발 균주 3종과 천연물 복합 조성물의 근육 질환 예방 또는 치료에 관한 내용이다. 지아이바이옴의 핵심 기술인 뮤 플러스 허벌 테라피(μ + Herbal therapy) 플랫폼을 통해 발굴한 미생물 및 천연물 혼합물의 근력 개선 효능을 인정받아 국내 특허 등록이 결정된 것이다.

근감소증은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동반되는 근육의 양, 근력 및 근 기능이 감소하여 신체의 기능 약화를 유발하는 것을 말한다. 노화로 인한 근육량 감소는 뇌졸중, 심혈관 질환은 물론 치매 위험을 높인다는 최근 연구 결과들이 급증하고 있다.

미국질병통제예방센터는 지난 2016년 11월 근감소증에 질병코드를 부여했으며, 같은 해 세계보건기구에서도 근감소증을 질병으로 분류했다. 우리나라 역시 2021년 개정된 한국표준질병사인분류에서 근감소증에 처음으로 질병코드를 부여했다. 현재까지 근감소증 치료제로 승인받은 약물은 없지만, 관련 헬스케어 시장은 2030년 약 6조 원 이상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지아이바이옴 채유진 특허 팀장은 “근감소증은 아직 치료제가 없고 단백질 보충 등 영양적 접근이 주를 이루고 있다"라며 "이번 특허는 마이크로바이옴과 천연물을 혼합한 기능성 조성물로 근력 저하를 개선할 수 있는 새로운 가능성을 인정받은 사례로써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이번에 특허를 등록받은 조성물의 근력 증진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지아이바이옴 연구팀은 프랑스 잔비어 랩스사(Janvier Labs)의 16개월령 노화 마우스를 사용했다. 일반적으로 쥐의 수명이 약 24개월 정도인 점을 감안하면 16개월 된 마우스는 수명을 거의 다해가는 마우스로 간주된다.

연구팀에 따르면 마우스 평균 수명인 24개월까지 진행된 실험 결과에 따르면 위약군, 천연물 단독 투여군, 마이크로바이옴 단독 투여군에서는 근력이 5~15%까지 감소했지만 마이크로바이옴과 천연물 복합 조성물 투여군에서는 근력이 20% 이상 증가하는 결과를 나타냈다. 이는 위약군 대비 40% 이상 근력이 향상됐음을 의미한다.  

지아이바이옴 김정현 사업개발 부문장은 "당사가 개발한 근력 증진 조성물의 국내 특허 등록 소식을 전하게 돼서 기쁘다"라며 "회사는 이 조성물의 포뮬레이션을 적용한 건강기능식품 ‘넘버세븐’을 이미 국내 시장에 론칭했다. 앞으로 다양한 항노화 제품을 개발하여 글로벌 헬시 에이징(healthy aging) 시장을 집중적으로 공략하겠다”고 강조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지아이바이옴, ‘노화 근육 질환 개선 마이크로바이옴 조성물’ 특허 등록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지아이바이옴, ‘노화 근육 질환 개선 마이크로바이옴 조성물’ 특허 등록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