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모스, 파킨슨병 치료제 SCI급 국제학술지 ‘플로스 원’(PLos one)게재
김윤성교수 연구 결과 항산화 DNA 압타머 복합체 NXP031 동물실험 치료효능 확인
입력 2022.08.02 09:25 수정 2022.08.02 09:30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넥스모스 공동창업자인 미국 럿거스 대학 김윤성 교수

파킨슨병 치료제 세계시장 규모는 2020년 약 8조3천억원에서 2026년에는 약 11조6천억원에 달할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그러나 파킨슨병은 현재까지 나온 치료제 대부분이 증상 완화에 그칠 뿐 병의 진행을 막지는 못해 근본적 치료제가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최근 새로운 파킨슨병 치료제 가능성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되어 주목을 받고있다.

DNA 바이오기업 넥스모스(Nexmos)는 자사가 개발한 파킨슨병 치료제인 항산화 DNA 압타머 복합체 NXP031를 동물모델에 적용한 결과, “파킨슨병의 진행을 효과적으로 차단시키는 치료 효능을 확인했다. 발병이 진행 중인 파킨슨병 환자들에게 중요한 치료 전략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는 논문이 최근 SCI급 국제 학술지 플로스 원(PLos One)에 발표되었다”고 2일 밝혔다.

국제학술지 플로스 원(PLOS ONE)은 2006년부터 PLOS(Public Library of Science)에서 발행하고 있는 과학 및 의학 분야 연구내용을 다루는 오픈 액세스 저널로 지난 5년 연속 SCIE와 스코퍼스에 등재됐다.

파킨슨병 치료제 관련 논문을 발표한 김윤성 교수는 넥스모스 공동창업자다. 이번 논문은 미국 뉴저지주 명문 주립대학교 럿거스 대학(Rutgers University) 의과대학교 김윤성 교수팀이 연구 개발한 결과물로서, 김윤성 교수는 세계적인 퇴행성 뇌질환 분야 권위자 중 한 명이다.

넥스모스 심정욱 대표는 “NXP031의 효능과 관련한 연구논문이 국제학술지에 지속적으로 게재된 바 있다. 최근 글로벌 제약사 위주로 파킨슨병 치료제 개발이 본격화되고 있다. 퇴행성 뇌질환 치료제 분야는 전세계 빅파마가 관심을 갖는 영역으로 현재 넥스모스는 비임상단계로 본격적으로 임상시험을 계획하고 있다. 관련되어 기술이전 등을 할지에 대한 부분까지 여러가지 가능성을 열어놓고 신약개발에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파킨슨병은 나이가 들며 도파민을 분비하는 뇌의 흑질에 있는 신경세포들이 점진적으로 사멸되어 발생하는 대표적 퇴행성 뇌질환이다. 이러한 결과로 불수의 운동신경에 영향을 미쳐 신체 떨림 및 경직, 느린 운동, 자세 불안정 등을 야기한다. 파킨슨병을 유도한 마우스모델에서 8주동안 NXP031을 투여한 결과, 운동신경 장애를 개선하고 파민 신경세포 변성과 신경세포 사멸을 억제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넥스모스 공동 창업자인 미국 럿거스 대학 김윤성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파킨슨병에서 가장 뚜렷한 병리학적 소견인 알파-시뉴클린(Alpha-Synuclein) 모델에서의 약물 효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 퇴행성 신경계 질환인 ‘파킨슨병’의 치료 성패는 독성단백 물질인 ‘알파-시뉴클린’을 얼마나 잘 다루느냐에 달려있는데 이 ‘알파-시뉴클린’이 뇌 세포 사이를 넘나들며 퍼지면 신경세포가 퇴행하고 사멸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어 김교수는 “기존에 연구발표 된 파킨슨병 유발 독성물질 MPTP를 투여한 동물모델에서 현저한 운동장애 개선 및 신경보호 효과와 함께 뇌신경 염증을 억제하는 결과를 확인했다. 이번 연구에서는 단순 화학 독성모델이 아닌 알파-시뉴클린 과발현에 의한 응집 독성모델에서도 파킨슨병의 진행을 효과적으로 차단시키는 치료 효능을 확인했다. 발병이 진행 중인 파킨슨병 환자들에게 중요한 치료 전략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특히 혈액 및 뇌 내에 활성형 항산화 물질의 농도를 높여 파킨슨병 치료효과를 입증했다는데 의미가 있으며, 이는 파킨슨병 치료제로써 NXP031의 의약적 가능성을 강력하게 의미한 것이기 때문이다.

넥스모스 심대표는 “세계적으로 파킨슨병의 질병 진행을 억제하는 약물에 대한 연구가 진행되고 있으나 아직 뚜렷한 효과를 보인 약물을 발견하지 못한 상황에서 NXP031이 파킨슨병 치료에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산화를 지연 또는 억제시킴으로써 항산화 물질의 안정성과 효능을 극대화시켜주는 원천물질인 압타민(Aptamin)을 세계 최초로 개발하여 원천기술을 보유 중인 넥스모스가 개발한 ‘압타민C’는 비타민C 등 항산화 물질에 특이적으로 반응한다.

해당 항산화 물질의 산화 지연 및 효과적 전달(delivery), 인체 활성산소 제거(ROS scavenger), 부스팅 이펙트 발현(Boosting effect) 등의 효과가 있다고 보고된 바 있다.

특히 넥스모스가 개발한 압타민C는 “비타민C의 산화를 방지할 수 있는 원천기술”로 미국 특허청 (USPTO, United States Patent and Trademark Office)으로부터 물질특허를 받은 바 있으며, 美 FDA로부터 식품안전성 최상위 등급인 GRAS 인정까지 획득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광고)제니아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넥스모스, 파킨슨병 치료제 SCI급 국제학술지 ‘플로스 원’(PLos one)게재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넥스모스, 파킨슨병 치료제 SCI급 국제학술지 ‘플로스 원’(PLos one)게재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