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가정의학회-대한당뇨병연합 상호교류협약 체결
당뇨병 극복을 위한 인식개선과 교육 및 홍보사업 협력키로 약속
입력 2022.07.28 12:14 수정 2022.07.28 12:22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대한가정의학회(이사장 선우성, 회장 오한진)와 사단법인 대한당뇨병연합(대표이사 김광훈, 이사장 박호영)은 7월 27일 대한가정의학회 사무국에서 두 단체간 상호교류협약을 맺고 당뇨병 극복을 위한 인식개선과 교육 및 홍보사업 협력을 위해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대한가정의학회와 대한당뇨병연합 상호교류협약은 당뇨병, 대사증후군, 만성질환 등의 정책과 제도개선을 통한 환자의 권익보호를 위한 상호 협력을 위해 만들어졌으며, 이를 통해 국내·외 소아, 청소년, 청년, 장년, 중년, 노년, 임신 당뇨병 환자대상 프로그램(교육, 홍보, 정책, 캠페인 등)을 통해 당뇨병 환자와 의료계의 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또한, 국내·외 당뇨병 법률안 및 조례안의 제정과 실행을 위해 협력하며, 국가 공익사업 및 협력활동과 관련된 자료를 공유하고 협의를 통해 효율적 사업의 진행을 위해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선우성 대한가정의학회 이사장은 “지난 2년동안 코로나로 인해 자신의 건강문제를 전혀 알지 못하던 의료진에게 맡겨야 했던 국민들의 어려움이 떠오른다. 만약 국민 개개인에게 주치의가 있었다면 좀 더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코로나19에 대처할 수 있었을 것”이라며, “국민주치의는 힘든 시간을 지내오신 국민을 위한 일차진료 의사들의 마음이다. 국민건강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자 하는 의사들이 국민주치의 실현의 그 날까지 끝까지 노력하겠다.”고 하였다.

그동안 대한가정의학회는 국민건강증진을 위한 만성질환 관리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일차의료 강화를 통한 당뇨병, 대사증후군 등의 만성질환 관리를 위해 학술적, 정책적 노력을 계속해왔다.

또 대한당뇨병연합은 젊은 당뇨병 환자를 비롯하여 환자들과 가족의 행복과 건강에 기여하고자 2016년 출범하여 당뇨병 환자들을 위한 인식향상과 제도개선을 위해 대국민 당뇨병 캠페인과 토론회, 정책 개발 참여, 세계당뇨병의날 기념 학술대회를 비롯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온 바 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대한가정의학회-대한당뇨병연합 상호교류협약 체결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학술·임상]대한가정의학회-대한당뇨병연합 상호교류협약 체결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