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릭스, 황반변성치료제 1차 마일스톤 기술료 수령 예정
금년 매출액 110억원 이상 기대
입력 2022.07.27 10:02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올릭스가 떼아 오픈 이노베이션(Thea Open Innovation, 이하 ‘떼아’)에 기술 이전한 건성 및 습성 황반변성 치료제(OLX301A)의 미국 임상 1상 진입 마일스톤 달성에 따라 1차 단계별 기술료를 수령할 예정이라고 공시했다.

올릭스는 한국 시간으로 7월 1일 OLX301A의 임상시험계획서(IND)를 FDA에 제출해 ‘임상 1상 진입’이라는 마일스톤을 달성함에 따라 지난 26일 떼아에 마일스톤 기술료 인보이스를 발행했다. 올릭스는 떼아의 인보이스 수신일로부터 45일 내로 마일스톤 기술료를 수령하게 된다.

올릭스는 지난 2020년 10월 프랑스 안과 전문 기업 떼아에 ▲건성 및 습성 황반변성 치료제 프로그램(OLX301A)과 ▲망막하 섬유화증 및 습성 황반변성 치료제 프로그램(OLX301D)의 전 세계(아시아 태평양 제외) 판권을 기술이전하는 계약을 성사시켰다. OLX301A와 OLX301D 두 프로그램에 대해 선급금과 단계별 기술료(마일스톤)를 포함한 3억 3,390만 유로(약 4,472억원)와 별도의 로열티를 받는 계약이다. 여기에 추가 안질환 치료제 프로그램 2개에 대한 옵션 계약 등을 포함하면 최대 9천억원 규모다.

이동기 올릭스 대표이사는 “떼아와의 기술이전 계약 체결로 발생하는 첫 마일스톤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OLX301A와 함께 기술이전한 OLX301D의 임상도 차질 없이 준비하고 있으며, 추가 2개의 프로그램에 대한 옵션 계약도 성사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어 “올해 중 발생할 것으로 예상하는 추가 매출액과 이번에 수령하는 마일스톤 기술료까지 110억원 이상의 매출이 발생해 당사 재무구조를 대폭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올릭스, 황반변성치료제 1차 마일스톤 기술료 수령 예정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올릭스, 황반변성치료제 1차 마일스톤 기술료 수령 예정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