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D Group, '제1회 제약·바이오 사업개발전략 포럼' 성료
제약·바이오헬스산업계 산·학·연·벤처·스타트업 관계자 120여 명 참석
입력 2022.06.14 23:06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스크랩하기
작게보기 크게보기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사장 홍성한, 이하 신약조합)은 산하 국내 산·학·연·벤처·스타트업 사업개발 전문가 단체인 제약·바이오 사업개발연구회(연구회장 이재현, 이하 K-BD Group)가 14일 '2022년도 제1회 제약·바이오 사업개발전략 포럼'을 성료했다고 밝혔다.

신약조합이 주최하고 K-BD Group이 주관한 이번 사업개발전략 포럼에서는 ‘새 정부 시대의 바이오헬스 투자와 IPO 전략’을 주제로 새 정부가 출범에 따라 새로운 정책환경 하에서의 기업 성장 전략을 모색하고, 최근 기술특례를 기반으로 IPO를 추진 중이거나 상장에 성공한 기업의 사례 발표를 통해 기술 사업화 전략에 대해 공유했다. 제약·바이오헬스산업계 산·학·연·관·벤처·스타트업 관계자 120여 명이 참석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전략포럼은 신약조합 홍성한 이사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 새 정부 출범에 따른 바이오헬스 영향과 대응방안(현앤파트너스코리아 김현욱 대표이사) △ 최근 비상장 바이오 투자 트랜드(BNH인베스트먼트 강지수 전무) △ SK의 국내외 바이오텍 투자 전략(SK 바이오투자센터 이동훈 센터장) △ 최근 바이오헬스 분야의 IPO 제도와 전망(신한금융투자 신석호 Directing Manager) △ 에스엔비아의 성장과 IPO 전략(에스엔비아 이강오 대표이사) △ 오토텔릭바이오의 성장과 IPO 전략(오토텔릭바이오 정민영 이사) △ 차백신연구소의 IPO 성공사례와 기업발전 전략(차백신연구소 조정기 사장) 등 총 7개 주제 발표로 진행됐다.

한편 오는 6월 15일(수)부터 16일(목)까지 이틀 동안에는 동일한 장소에서 국내 바이오헬스산업계 오픈이노베이션 촉진의 일환으로 기업 및 벤처캐피털 등 투자기관에게 유망기술을 자체 보유하고 있는 바이오벤처·스타트업기업에 대한 기술·플랫폼 발굴 및 투자, M&A 등 상생협력과 정보교류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K-BD Group 2022년도 제1회 유망바이오벤처·스타트업 투자포럼'이 개최된다.

아울러 신약조합은 6월 14일(화)부터 17일(금)까지 4일에 걸쳐 연구개발 및 사업화 역량을 동시에 갖춘 바이오헬스분야 벤처·스타트업기업의 우수 기술을 국내외 제약·바이오기업 및 투자기관들에게 적극 알리고 공동연구/기술이전/투자유치 촉진 및 투자기관 연계 모색 등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KDRA 바이오혁신기업 공동 홍보관’을 운영한다.

‘KDRA 바이오혁신기업 공동 홍보관’은 KOREA PHARM & BIO 2022 개최 전 기간에 맞춰 일산 킨텍스 2전시장 7홀에서 애스톤사이언스, 인비보텍, 다빈치큐, 다인바이오, 제약산업전략연구원 등 제약·바이오분야 유망 벤처·스타트업기업 및 유관기관 등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되고 있다.
전체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더보기 +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K-BD Group, '제1회 제약·바이오 사업개발전략 포럼' 성료
아이콘 개인정보 수집 · 이용에 관한 사항 (필수)
  - 개인정보 이용 목적 : 콘텐츠 발송
- 개인정보 수집 항목 : 받는분 이메일, 보내는 분 이름, 이메일 정보
-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 기간 : 이메일 발송 후 1일내 파기
받는 사람 이메일
* 받는 사람이 여러사람일 경우 Enter를 사용하시면 됩니다.
* (최대 5명까지 가능)
보낼 메세지
(선택사항)
보내는 사람 이름
보내는 사람 이메일
@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약업신문 타이틀 이미지
[산업]K-BD Group, '제1회 제약·바이오 사업개발전략 포럼' 성료
이 정보를 스크랩 하시겠습니까?
스크랩한 정보는 마이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Yakup.com All rights reserved.
약업신문 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